씨엠에스에듀 225330 코스닥

2017/12/13 장종료 20분지연 새로고침

8,810 20 -0.23%

전일종가
8,830
시가
8,940
고가
8,940
저가
8,760
거래량(천주)
22,389
시가총액
1,641억
당일최저
8,760
당일최고
8,940
현위치
52주 최저
7,300
52주 최고
32,400
현위치

컨센서스/투자의견

투자의견평균
3.00

증시속보

수능 개편안 후폭풍… 절대평가 지지 전문가들도 "문제 많다"

입력 2017-08-13 08:53:26 | 수정 2017-08-13 08:53:26
변별력 대책 촉구… 스타강사 출신 이범 "등급제·점수제 병행해야"
더민주 싱크탱크 더미래연구소 21일 수능 개편 토론회


기사 이미지 보기

정부가 제시한 대학수학능력시험 전 과목 절대평가 시안을 두고 기존에 절대평가를 주장했던 교육 전문가들까지 비판의 날을 세우고 있다.

방향성만 생각했을 뿐 입시제도 속에서 수능 역할이 줄어들 경우 필요한 대안을 제시하지 못한 데다 고교 성취평가제(내신 절대평가 대입 반영) 등 수능과 맞물린 교육제도에 대한 고민도 부족해 '만들다 만' 시안이 됐다는 지적이다.

13일 교육계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만든 싱크탱크인 더미래연구소는 오는 21일 2021학년도 수능 개편 관련 토론회를 연다.

이날 토론회에 발제자로 나설 이 범 교육평론가는 최근 정부가 제시한 수능 전면 절대평가 전환 시안이 변별력 논란에 대한 해결책이 없는 반쪽짜리 시안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어쨌든 대학은 동점자 가운데 합격자를 가려낼 기준이 필요하다"며 "정부가 기존의 시안을 보완해 '제3의 안'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수능 등급에 내신성적 또는 면접성적을 더하거나, 수능 동점자에게 원점수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등급제와 점수제 절대평가를 병행하면 변별력을 확보할 수 있다"고 제언했다.

교육시민단체 사교육걱정없는세상의 송인수 대표는 내신 일부 과목 점수를 보조 지표로 활용해 변별력 논란을 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송 대표는 "통합사회·통합과학이 신설되는 점을 고려하면 수능이 쉽게 출제돼도 동점자(전 과목 1등급 등) 수가 현행 수능을 바탕으로 한 시뮬레이션보다 적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희망 전공과 연계할 수 있는 고교 2∼3학년 선택과목 점수를 입시에 반영한다면 변별력 문제는 충분히 해결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달 11일 수능 개편 관련 교육부 공청회에 참여한 이찬승 '교육을 바꾸는 사람들' 대표 역시 정부의 전 과목 절대평가 시안에 수정이 필요하다며 '조건부' 찬성 입장을 밝혔다.

수능 절대평가로 고교 교육을 내실화하려면 내신 역시 5등급 절대평가로 전환하거나, 절대평가 전환에 따른 내신 부풀리기를 방지할 방법을 마련할 때까지 내신 5등급 상대평가를 한시적으로 실시하자는 것이다.

그는 "수능 전 과목을 절대평가로 하는 시안을 도입하더라도 몇 등급으로 정하느냐, 내신을 함께 절대평가로 전환하느냐 등에 따라 도입 취지를 살릴 수도 있고 못 살릴 수도 있다"며 "(하지만 정부 시안은) 연관 요소의 종합적 검토 과정이 없어 역기능이 클 것"이라고 지적했다.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cindy@yna.co.kr

포토슬라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80.5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00% 레이젠 0.00%
SK가스 -0.21% 엔지켐생명... +2.91%
SK디앤디 -0.61% KD건설 +5.42%
더존비즈온 +1.42% 신라젠 +1.25%
삼성전자 -1.50% 퓨쳐스트림... +1.82%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50%
엔씨소프트 +4.72%
넷마블게임... +3.12%
한화테크윈 +0.98%
GKL +3.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스앤씨엔... +0.47%
휴젤 -0.82%
펄어비스 +0.49%
와이엠티 +3.69%
파트론 +0.3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50%
넷마블게임... +3.12%
엔씨소프트 +4.72%
신한지주 +0.94%
SK텔레콤 +2.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셀트리온헬... +7.01%
신라젠 +1.25%
웹젠 -0.42%
미래컴퍼니 +8.6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