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담러닝 096240 코스닥

2018/01/18 장종료 20분지연 새로고침

15,400 400 -2.53%

전일종가
15,800
시가
15,800
고가
15,800
저가
15,350
거래량(천주)
58,561
시가총액
1,084억
당일최저
15,350
당일최고
15,800
현위치
52주 최저
14,150
52주 최고
21,100
현위치

컨센서스/투자의견

투자의견평균
3.00

증시속보

중국, 북한 6차 핵실험 이후 안보리회의서 '규탄' 표현 첫 사용

입력 2017-09-14 01:00:59 | 수정 2017-09-14 01:00:59
기존 '강력히 반대한다'→'규탄'으로 대북 용어 강도 높여

중국이 북한의 6차 핵실험 이후부터 유엔 안보리 회의에서 북한에 대해 '규탄'이라는 용어를 처음 사용한 것으로 13일(현지시간) 전해졌다.

중국은 그동안 북한의 지속적인 탄도미사일 발사와 핵실험에 대응해 열린 안보리 회의에서 주로 '강력히 반대한다'라는 표현을 사용해왔으나 이번의 경우 류제이(劉結一) 유엔주재 중국 대사가 지난 4일 열린 안보리 긴급회의에서 북한에 대해 '규탄'이라는 용어를 썼다.

중국이 안보리 공식회의에서 북한에 대해 규탄이라는 표현을 쓴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류 대사는 안보리가 새 대북제재 결의 2375호를 채택한 11일 회의에서도 발언을 통해 "북한은 국제사회의 총체적인 반대에도 또다시 핵실험을 했다"면서 "중국 정부는 그 같은 행위를 확고히 반대하고 강력히 규탄한다"고 했다.

이는 북한 핵 위협에 대한 중국의 한층 엄중해진 인식을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외교 소식통은 "그동안의 중국 대응과 비교할 때 상당히 달라진 부분이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일각에선 중국이 미국과 북한 사이에서 여전히 줄타기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번 안보리 제재결의에서 중국이 처음으로 대북 유류 제한에 동의했지만, 가장 강력한 제재로 꼽혔던 북한에 대한 전면적 원유 수출금지에는 반대했기 때문이다.

결의 초안에 있었던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에 대한 제재도 빠졌다.

안보리 결의 2375호는 대북 원유 수출을 기존의 연간 400만 배럴에서 동결하고, 정유제품의 경우 450만 배럴의 절반이 넘는 200만 배럴로 공급량을 줄여 상한을 설정했다.

중국이 대북 '원유 공급 동결'로 미국의 전면적 원유 금수 요구를 막으면서 북한의 추가 도발 시 원유 제재를 강화할 수 있다는 경고 메시지를 보낸 게 아니냐는 해석도 나온다.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lkw777@yna.co.kr

포토슬라이드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15.8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44% 엔지켐생명... -0.24%
SK디앤디 +1.10% 툴젠 -5.46%
SK가스 +0.73% 에스피지 +8.70%
더존비즈온 +1.33% 골든브릿지... -0.25%
한국전력 -1.79% 액션스퀘어 -3.73%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56%
POSCO -0.13%
LG디스플레... -2.22%
한국항공우... -1.48%
SK하이닉스 +1.4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JYP Ent. -1.54%
포스코켐텍 -1.02%
바이로메드 +1.12%
메디톡스 -3.36%
파라다이스 +0.4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카카오 +1.12%
삼성전자 +0.56%
SK텔레콤 +4.32%
NAVER +1.69%
SK하이닉스 +1.4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컴투스 +12.04%
신라젠 -1.59%
바이로메드 +1.12%
메디톡스 -3.3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