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100 4,200 -4.87%

전일종가
86,300
시가
84,100
고가
85,100
저가
81,000
거래량(천주)
10,947,541
시가총액
597,690억
당일최저
81,000
당일최고
85,100
현위치
52주 최저
38,700
52주 최고
86,300
현위치

컨센서스/투자의견

투자의견평균
3.16

증시속보

코스피, 삼성전자 효과에 2070 돌파…1년6개월여 만에 '최고치'

입력 2017-01-11 15:45:11 | 수정 2017-01-11 15:45:11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코스피지수가 1년6개월여 만에 최고치로 장을 마감했다. 대규모 순매수를 이어간 외국인과 최고가를 경신한 삼성전자가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

11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30.05포인트(1.47%) 뛴 2075.17로 거래를 마쳤다. 이는 종가 기준으로 2083.62를 기록한 2015년 7월21일 이후 1년6개월여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지수는 2.96포인트(0.14%) 오른 2048.08로 출발한 뒤 상승폭을 키웠다.

삼성전자가 나흘 연속 오르면서 힘을 보탰다. 이 회사 주가는 사상 최고가를 경신하며 200만원 진입을 눈앞에 뒀다.

이날 외국인은 4859억원 어치 주식을 사들였다. 11거래일 연속 순매수 기조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540억원, 4314억원 순매도를 기록했다. 프로그램은 차익과 비차익 거래 모두 순매수로 1290억원 매수 우위였다.

업종별로는 철강금속이 약 6.32% 오르면서 가장 큰 폭으로 상승했다. 증권 전기전자 전기가스 제조 화학 의약품 등이 오른 반면, 운송장비 음식료품 섬유의복 종이목재 등은 떨어졌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은 대부분 강세를 보였다. 대장주인 삼성전자는 5만2000원(2.79%) 오른 191만4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한때는 192만8000원까지 뛰어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반도체 업황 호조와 실적 기대감이 주가를 밀어올리는 것으로 풀이된다.

SK하이닉스 또한 장중 5만1900원까지 올라 연일 52주 신고가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밖에 한국전력 네이버 포스코 삼성생명 신한지주 등이 상승했다,

개별 종목 중에서는 STX가 재무구조 개선 기대감에 가격제한폭(29.88%)까지 치솟았다.

LG화학은 업황 호조에 힘입어 약 4.67% 강세를 나타냈다.

코스닥지수는 1.17포인트(0.18%) 오른 637.90에 장을 마쳤다. 개인이 395억원 순매수를 기록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4억원, 307억원 매도 우위였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1.80원 오른 1196.40원에 거래를 마쳤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74.3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8% 지에스이 +1.18%
SK하이닉스 -4.87% 툴젠 -2.05%
현대산업 +5.48% 휴젤 +2.83%
SK가스 0.00% 엔지켐생명... +1.14%
SK디앤디 -0.96% 잉크테크 -5.6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에스디... +2.72%
삼성전자 -3.66%
OCI +0.98%
한화케미칼 +2.01%
기아차 +2.4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신라젠 -9.28%
서울반도체 -1.18%
비에이치 -2.84%
에코프로 +2.18%
제넥신 -0.9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3.66%
현대모비스 +5.23%
현대차 +4.61%
SK텔레콤 +2.00%
POSCO +2.6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7.35%
에코프로 +2.18%
펄어비스 -0.67%
GS홈쇼핑 +0.67%
이오테크닉... +3.1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