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700 600 -1.22%

전일종가
49,300
시가
48,950
고가
49,400
저가
48,300
거래량(천주)
2,508,650
시가총액
354,537억
당일최저
48,300
당일최고
49,400
현위치
52주 최저
25,650
52주 최고
51,900
현위치

컨센서스/투자의견

투자의견평균
3.16

증시속보

초점

1월 증시 투자전략?…"IT가 정답"

입력 2017-01-11 11:33:08 | 수정 2017-01-11 11:33:08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국내 증시가 올해 첫 실적시즌을 맞아 순항 중이다. 삼성전자의 '깜짝실적'과 원·달러 환율의 우호적인 움직임 덕분에 수출주(株)의 실적 개선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기 때문이다.

시장의 컨센서스(기대치)보다 애널리스트(기업분석가)의 실적 전망치가 상향 조정되고 있는 종목을 골라 투자하는 것이 유효하다는 분석이다.

배성영 KB증권 연구원은 11일 "삼성전자의 잠정실적 공개 이후 시장의 관심이 실적 호전주에 집중돼 있어 지난 4분기뿐 아니라 올 1분기 실적 예상치가 상향 조정되는 종목에 투자해야 할 때"라고 조언했다.

원·달러 환율 상승의 수혜를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이란 장기 모멘텀(성장동력)까지 확보한 대형 IT주가 유망하다는 것이 배 연구원의 설명이다.

IT주의 동반 상승에 힘입어 코스피(KOSPI) 지수가 사상 최고치(2231.47) 경신을 시도할 수 있다는 전망까지 나왔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원·달러 환율 상승이 예상되는 만큼 수출 비중이 높은 IT 업종의 이익 개선이 가능할 것"이라며 "IT주의 동반 상승을 등에 업을 경우 코스피 지수가 사상 최고 수준으로 뛸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어 "올 하반기 4차 산업혁명에 대한 시장의 기대치를 높일 수 있는 5세대(5G) 시범서비스가 시작되면 물리적 장치의 수요 확대가 가능해져 업황 개선이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IT업종의 실적 개선에 힘입어 올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들의 순이익 증가율은 13.7%에 달할 것으로 대신증권은 전망했다.

이준희 NH투자증권 연구원도 "반도체, 디스플레이, 하드웨어, 화학 업종의 2017년 영업이익 전망치가 지난달 중순보다 현재 1% 이상 올랐다"고 덧붙였다.

하나금융투자는 성광벤드, 태광, 에스엠, 네오위즈게임즈, 롯데케미칼, 엔씨소프트, 한전KPS, 비에이치아이, 애경유화, 실리콘웍스 등을 실적 유망주로 꼽은 뒤 "이들 종목은 컨센서스보다 애널리스트의 실적 전망치가 높은 곳이라서 주목해햐 한다"고 강조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0.0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10% 툴젠 +0.69%
두산중공업 -1.88% 조이맥스 +0.49%
삼성물산 -2.00% 셀트리온 +0.30%
메리츠종금... -0.81% CJ오쇼핑 +0.82%
SK가스 +4.61% %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0.22%
OCI -0.11%
한화케미칼 -0.90%
LG디스플레... +1.12%
금호석유 -3.7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스메카코... +1.21%
이오테크닉... +3.33%
원익IPS +0.41%
로엔 0.00%
클리오 +6.57%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2%
현대차 +1.99%
한화케미칼 +6.13%
OCI +8.83%
신한지주 +1.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0.44%
GS홈쇼핑 -0.36%
메디톡스 +0.35%
뷰웍스 -1.18%
모아텍 -1.5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