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75 0 0.00%

전일종가
575
시가
575
고가
601
저가
566
거래량(천주)
4,033,351
시가총액
689억
당일최저
566
당일최고
601
현위치
52주 최저
566
52주 최고
1,115
현위치

증시속보

현대·기아차, 美 판매목표 132만6000대…내실 다지기 주력

입력 2018-01-14 09:57:50 | 수정 2018-01-14 09:57:50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 시장 판매 강화와 내실 다지기에 나선다. 이를 위해 신차 출시와 권역별 자율경영시스템 도입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14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기아차의 올해 미국 시장 판매 목표는 132만6000대다.

현대차는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를 포함해 71만6000대를 팔 계획이다. 기아차는 61만대를 목표로 설정했다.

두 회사의 지난해 미국 판매량은 127만5223대로 2016년 대비 10.4% 감소했다. 전반적인 산업 수요 둔화와 인센티브(판매 장려금) 증가,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라인업 부족 등이 영향을 줬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현대·기아차는 이를 극복하기 위해 올해 권역별 자율경영시스템을 도입한다. 이 경우 회사별로 미주 지역 권역 본부를 통해 생산과 판매, 상품전략 등을 통합 관리하게 된다.

회사 관계자는 “경영 효율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현장 중심 의사결정 체계 강화로 리스크(위험) 관리 또한 수월해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현대·기아차는 이와 함께 다양한 신차 라인업을 앞세워 시장 공략에 나선다.

현대차는 올 상반기 소형 SUV인 코나와 신형 벨로스터를 출시한다. 하반기엔 신형 싼타페와 부분 변경(페이스 리프트)된 투싼 등을 선보인다.

뿐만 아니라 코나 전기차(EV)와 수소연료전기차(FCEV) 넥소 등으로 친환경차 라인업 확대에 속도를 낸다.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는 상반기 중 G70을 내놓고 판매 증가세를 이어갈 예정이다. 이 밖에 찾아가는 시승 서비스와 3일 내 환불 등으로 구성된 ‘쇼퍼 어슈어런스 프로그램’도 확대 시행한다.

기아차는 스포츠 세단 스팅어를 본격 판매한다. 하반기에는 플래그십(최상위) 세단인 신형 K9과 K3(현지명 포르테) 등을 출시할 예정이다. 또 니로 EV를 앞세워 친환경차 경쟁력을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한 마케팅 활동을 병행할 것”이라며 “딜러 역량 강화와 고객 맞춤형 금융 프로그램 등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기아차는 이러한 연간 목표를 달성하면 1985년 미국판매법인(HMA) 설립 이후 33년 만에 누적 2000만대 판매 기록을 세우게 된다. 두 회사의 지난해 누적 판매량은 1891만3440대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15.8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44% 엔지켐생명... -0.24%
SK디앤디 +1.10% 툴젠 -5.46%
SK가스 +0.73% 에스피지 +8.70%
더존비즈온 +1.33% 골든브릿지... -0.25%
한국전력 -1.79% 액션스퀘어 -3.73%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56%
POSCO -0.13%
LG디스플레... -2.22%
한국항공우... -1.48%
SK하이닉스 +1.4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JYP Ent. -1.54%
포스코켐텍 -1.02%
바이로메드 +1.12%
메디톡스 -3.36%
파라다이스 +0.4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카카오 +1.12%
삼성전자 +0.56%
SK텔레콤 +4.32%
NAVER +1.69%
SK하이닉스 +1.4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컴투스 +12.04%
신라젠 -1.59%
바이로메드 +1.12%
메디톡스 -3.3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