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수사외압' 주장 안미현 검사 10시간 참고인 조사

입력 2018-02-13 03:16:11 | 수정 2018-02-13 03:16:31
검찰 출석…"성실히 진술…내일도 조사 받아야해"

기사 이미지 보기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에 외압이 있었다고 주장한 안미현(39·사법연수원 41기) 의정부지검 검사가 10시간가량 검찰 조사를 받고 13일 새벽 귀가했다.

안 검사는 12일 오후 1시 40분께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검에 참고인 신분으로 출석해 조사를 받고 13일 오전 0시 2분께 청사를 나왔다.

조사를 마친 안 검사는 취재진과 만나 "조사단(검찰)에 성실히 진술했다"고 말했다.

안 검사는 '외압이 있었다고 진술했는가', '구속영장 반려가 부당하다고 진술했는가', '한 말씀만 해달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답을 하지 않았다.

그러면서 '수사외압 이외에도 진술한 것이 있는가'라는 질문에 "일단 내일도 조사를 받아야 한다"고 답했다.

안 검사의 변호인은 "내일도 수사가 연결될 것 같으니 수사단에서 밝히겠다"고 말했다.

검찰은 안 검사를 상대로 구체적인 수사외압 지시 등이 있었는지 등을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안 검사는 지난해 춘천지검에 재직할 당시 강원랜드 채용비리 사건을 수사하던 중 고검장 출신 변호사와 현직 국회의원의 외압이 있었다고 폭로했다.

안 검사는 수사가 진행 중이던 지난해 4월 최종원 당시 춘천지검장이 김수남 당시 검찰총장을 만난 다음 날 '최흥집 전 강원랜드 사장을 불구속하는 선에서 수사를 종결하라'는 취지로 지시했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안 검사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인 권성동 자유한국당 의원과 모 고검장, 최 전 사장 측근 사이에 많은 연락이 오간 점에 비춰 정치권과 검찰 수뇌부가 수사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검찰은 별도 수사단을 꾸려 강원랜드 관련 사건을 전면 재수사하는 동시에 외압 여부도 수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포토슬라이드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51.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00% 인피니트헬... +4.07%
카카오 0.00% 엔지켐생명... +8.77%
더존비즈온 -0.56% 완리 0.00%
SK디앤디 +1.72% 툴젠 +2.04%
SK가스 +1.75% 뉴인텍 -1.3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바이오... +1.58%
미래에셋대... +1.38%
삼성에스디... +4.79%
카카오 0.00%
POSCO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신라젠 +4.22%
셀트리온헬... +0.24%
인터로조 +1.21%
메디톡스 +2.00%
텍셀네트컴 -6.97%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98%
SK하이닉스 +1.84%
셀트리온 +3.41%
CJ제일제당 +5.22%
삼성물산 +3.0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스튜디오드... +6.07%
바이로메드 +1.55%
포스코켐텍 +1.80%
메디톡스 +2.00%
CJE&M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