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제 쓰나미 두 달' 비트코인 ⅓ 토막 났다… 6000달러도 간당간당

입력 2018-02-06 13:13:03 | 수정 2018-02-06 16:14:34
장중 한때 5천달러대까지 떨어져…韓·中·美 등 잇따른 규제 영향

대표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6일 다시 급락세를 타면서 4개월 만에 처음으로 6천 달러 선 아래로 떨어졌다.

블룸버그 집계에 따르면 비트코인 국제가격은 한국시간으로 이날 오후 3시 17분 현재 6천297달러를 나타내고 있다.

오후 한때 5천994달러까지 떨어졌지만 다시 등락을 반복하며 6천 달러 선 위에서 아슬아슬하게 움직이고 있다.

비트코인 가격이 5천 달러 대에 진입한 것은 지난해 10월 27일 이후 처음이다.

이날에만 전 거래일 대비 1천 달러 가량 떨어진 비트코인은 사상 최고점을 찍었던 지난해 12월 18일(1만8천674달러) 이후 66%나 폭락했다.

고점의 3분의 1 수준으로 쪼그라든 것이다.

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과 중국 등에서 시작된 규제가 미국, 인도 등으로 확대된 것이 가상화폐의 추락을 이끈 주요 원인으로 지목된다.

한국 정부는 지난해 12월 13일 미성년자 거래 금지를 포함한 대책을 시작으로 잇따라 가상화폐 관련 대응책을 내놓았다.

주요국도 규제에 나섰고 월가 대형은행들도 줄줄이 신용카드를 이용한 가상화폐 구매를 금지했다.

특히 중국은 해외 플랫폼을 포함해 가상화폐와 관련된 모든 웹사이트까지 차단하며 가상화폐 거래를 뿌리 뽑겠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

중국 인민은행이 발행하는 매체인 금융시보는 전날 "중국은 금융위기를 예방하기 위해 가상화폐 거래 또는 (가상화폐 발행을 통해 자금을 조달하는) 가상화폐공개(ICO)와 관련한 국내외의 어떠한 플랫폼도 제거할 조치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 이미지 보기


중국 내 거래소 폐쇄로 가상화폐 거래를 근절하려고 했지만 해외 매매와 규제 회피가 계속돼 결국 가상화폐 거래와 관련한 모든 웹사이트를 차단하게 됐다는 설명도 덧붙였다.

중국은 지난해 9월 ICO를 불법으로 규정한 데 이어 모든 가상화폐 거래소 운영을 중단시켰다.

또 2주 전에는 가상화폐 거래를 위한 은행서비스 제공을 전면적으로 금지했다.

규제에 미온적이었던 미국의 각 주(州)들도 본격적으로 규제의 칼날을 휘두를 준비를 하고 있다고 CNBC는 전했다.

텍사스주 증권거래위원회는 지난 2일 가상화폐업체인 다보르코인(DavorCoin)에 한 달간 업무정지명령을 내렸다.

등록되지 않는 투자상품을 거래하고, 투자자들을 호도했다는 이유에서다.

텍사스가 가상화폐 거래 관련 업체에 업무정지명령을 내린 것은 이번이 4번째다.

CNBC는 미국의 다른 주들이 가상화폐에 대한 적극적인 규제에 나서지 않는 상황에서 텍사스가 규제를 선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때문에 전날 가상화폐 시가총액도 24시간 만에 600억 달러 넘게 증발했다고 미국 CNBC방송이 보도했다.

가상화폐 정보업체 코인데스크와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이 5일(현지시간) 7천달러 초반까지 떨어지고, 이더리움과 리플 등도 함께 약세를 보이면서 전체 가상화폐 시총은 3천500억 달러(383조원)까지 줄며 하루 만에 677억 달러(74조원)가 증발했다.

/연합뉴스
평창 퀴즈 드루와

포토슬라이드

POLL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21.8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현대제철 +0.19% 휴마시스 +0.65%
하이스틸 -2.44% 쎄니트 +1.87%
세아제강 -0.21% 루트로닉 +3.66%
남선알미늄 -0.98% 이매진아시... -0.84%
SK디앤디 -3.04% 라이브플렉... -1.09%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13%
삼성전자 +3.07%
우리은행 +0.92%
삼성바이오... +1.75%
LG전자 -2.02%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헬... +5.56%
신라젠 +1.07%
셀트리온제... +2.28%
텍셀네트컴 +1.14%
유니테스트 +1.8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3.07%
SK하이닉스 -0.13%
셀트리온 +6.29%
코스맥스 +4.64%
삼성SDI +4.6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6.62%
컴투스 +5.61%
셀트리온헬... +5.56%
펄어비스 +4.58%
바이로메드 +2.7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