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0억 코스닥펀드 '이상과 현실 사이'

입력 2018-01-14 18:46:28 | 수정 2018-01-15 06:07:13 | 지면정보 2018-01-15 A22면
시총 하위 중소형주 집중 투자한다지만
실적 나빠 투자할 곳 마땅치 않아

코스닥 단숨에 900 근접했어도
셀트리온 빼면 오른 종목 적어

시총 하위 50% 종목 담는다지만
적자기업 많고 거래유동성 부족
"시세조종 세력 오인받을 수도"
코스닥지수가 단숨에 900선 가까이 근접했지만 ‘부익부 빈익빈’ 현상이 갈수록 심화하고 있다. 다음달 유가증권시장으로 ‘이삿짐’을 싸는 셀트리온을 제외하면 코스닥지수도 별로 오른 게 없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삼성전자 독주를 바탕으로 코스피지수가 사상 최고치 기록을 세웠던 때와 비슷하다. 시가총액 1000억원 이하인 코스닥 중소형주는 소외받고 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시장에선 코스닥 활성화 방안의 하나인 ‘코스닥 스케일업(scale-up)펀드’에 기대를 걸고 있다. 3000억원 규모로 조성되는 이 펀드는 코스닥 대형주가 아니라 시총 하위 50% 종목에 집중 투자한다. 하지만 투자 대상이 마땅치 않을 것이라는 전망도 많아 실제 자금을 집행하기까지 시간이 걸릴 것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셀트리온 빼면 코스닥 ‘제자리’

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 들어 코스닥지수(873.05)가 9.34% 오르는 동안 코스닥150지수는 15.89% 뛰었다. 이 기간 셀트리온이 54.45% 급등하면서 시총 상위주 중심으로 ‘쏠림 현상’이 심해지고 있다. 코스닥 활성화 방안으로 연기금, 벤처펀드, 상장지수펀드(ETF) 등 기관 자금이 코스닥 시총 상위주 중심으로 유입될 것이란 기대가 바탕이 됐다.

시장 전체로 보면 상승 종목이 많지 않다. 급등 사이드카가 발동한 지난 12일 코스닥시장에서 오른 종목은 365개(28.83%)에 불과했다. 코스닥지수가 약 16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는데 10곳 중 7곳은 하락하거나 보합에 그쳤다는 얘기다.

중소형주들은 코스닥 스케일업펀드의 투자를 고대하고 있다. 이 펀드는 상반기 안에 3000억원을 모아 △코스닥 시총 하위 50% 종목 △기관 비중이 낮은 종목 △3년간 신규 자금을 조달하지 못 한 기업 △기술 특례상장 기업 등 성장잠재력이 높은 기업 등에 투자할 예정이다.

시총 하위 50% 종목은 시총 945억원 이하로 633곳(12일 종가 기준)에 해당한다. 기업 수는 많지만 시가총액 총계는 33조1905억원으로 코스닥 전체의 10.63% 수준이다. 셀트리온(41조8906억원) 하나에도 못 미치는 규모다.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투자 대상군의 규모를 감안했을 때 3000억원은 큰 액수”라며 “코스닥 스케일업펀드가 활성화 방안 중 가장 직접적이고 정책 효과도 클 것”이라고 내다봤다.

◆기대 높지만 부작용 우려도

정책에 대한 기대는 높지만 코스닥 스케일업펀드가 투자할 곳이 마땅치 않다는 점은 아이러니다. 증권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시총 하위 종목 633개사의 영업이익(지난해 3분기 누적 개별기준)은 4695억원(전체의 6.45%)에 불과하다. 10곳 중 4곳은 영업손실을 내고 있다.

실적이 받쳐주지 못하다 보니 증권사 애널리스트도 외면하고 있다. 애널리스트들이 실적을 추정하는 중소형주는 파버나인 비디아이 포메탈 인포마크 등 15곳에 불과하다. 추정 증권사도 각각 한 곳에 그쳐 신뢰성이 높지 않다.

기술성을 인정받은 특례상장 기업도 많지 않다. 2005년 이후 신라젠 바이로메드 등 총 44곳이 기술특례 방식으로 상장했는데, 시총 1000억원 이하인 곳은 씨트리 나이벡 인트로메딕 옵토팩 등 12곳뿐이다. 한 펀드매니저는 “스케일업펀드 조성의 취지는 이해하지만 중소형주는 거래 유동성이 받쳐주지 않아 실제 투자 대상을 정하기 어렵다”며 “펀드 수익을 내기가 현실적으로 쉽지 않다”고 했다. 또 다른 매니저는 “기관 비중이 낮은 개인 단타 종목에 투자했다가는 자칫 시세 조종 세력으로 오인받을 가능성도 있다”고 지적했다.

조진형 기자 u2@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15.8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44% 엔지켐생명... -0.24%
SK디앤디 +1.10% 툴젠 -5.46%
SK가스 +0.73% 에스피지 +8.70%
더존비즈온 +1.33% 골든브릿지... -0.25%
한국전력 -1.79% 액션스퀘어 -3.73%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56%
POSCO -0.13%
LG디스플레... -2.22%
한국항공우... -1.48%
SK하이닉스 +1.4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JYP Ent. -1.54%
포스코켐텍 -1.02%
바이로메드 +1.12%
메디톡스 -3.36%
파라다이스 +0.4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카카오 +1.12%
삼성전자 +0.56%
SK텔레콤 +4.32%
NAVER +1.69%
SK하이닉스 +1.4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컴투스 +12.04%
신라젠 -1.59%
바이로메드 +1.12%
메디톡스 -3.3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