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증시, 'FANG' 기술주 반등…다우·S&P 역대 최고 마감

입력 2017-06-20 06:29:59 | 수정 2017-06-20 06:29:59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미국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가 장중 및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모두 갈아치웠다. 페이스북(Facebook)과 아마존(Amazon), 넷플릭스(Netflex), 구글(Google) 등 4개사의 앞 글자를 따 '팡(FANG)'으로 불리는 대표 기술주들이 일제히 반등에 나선 덕분이다.

19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지수는 전날보다 144.71포인트(0.68%) 상승한 21,528.99에 거래를 마쳤다. S&P 500 지수도 전날 대비 20.31포인트(0.83%) 높은 2453.46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의 경우 87.25포인트(1.42%) 오른 6239.01에 장을 마쳤다.

다우지수는 장중 및 종가 기준으로 지난 14일 기록한 최고치를 뛰어넘었고, S&P도 9일과 13일에 각각 기록한 장중과 종가 최고치를 다시 썼다.

이날 상승 출발한 뉴욕 증시는 장중 내내 강세 흐름을 보였다. 2주째 주가 약세를 보인 기술주의 반등이 주요 지수를 끌어올렸다는 분석이다. 기술주는 그간 '거품' 논란이 일며 매도 물량이 집중돼 왔다. 하지만 이날은 저가 매수세의 유입으로 일제히 상승했다.

다우지수 구성종목 중에선 시가총액 대장주인 애플이 2.9%가량 올랐고, 마이크로소프트(MS)도 1.2% 상승했다. 아마존과 페이스북은 각각 0.8%와 1.5% 올랐으며 넷플릭스와 알파벳도 0.7%와 1.7% 강세였다.

지난주 아마존의 홀푸드마켓 인수로 급락세를 보였던 일부 식품판매 업체 주가도 상승했다. 월마트와 크로거는 각각 0.4%와 1.57% 주가가 올랐다. 홀푸드는 1.27% 올랐다.

업종별로는 기술주가 1.7%가량 상승하며 가장 큰 상승폭을 기록했고 헬스케어도 1% 넘게 올랐다. 금융주와 소재, 부동산, 산업, 소비 주 등이 상승한 반면 에너지와 통신, 유틸리티는 내렸다.

골드만삭스와 JP모건의 주가도 각각 1.9%와 2.2% 상승하며 다우지수 최고치 달성을 도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40.0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7% 비에이치 +1.20%
SK디앤디 +0.34% 엔지켐생명... -1.73%
SK가스 -0.31% 휴온스 +12.66%
더존비즈온 +1.63% 에이디칩스 +1.18%
삼성엔지니... +1.91% 한솔신텍 0.00%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73%
삼성SDI +1.32%
LG화학 +1.08%
LG전자 -1.25%
미래에셋대... +0.4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88%
브이원텍 -2.26%
엘앤에프 -0.85%
포스코 ICT -0.51%
싸이맥스 -5.4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23%
LG전자 +3.23%
삼성전기 +0.92%
SK하이닉스 +2.12%
삼성SDI +4.1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3.19%
엘앤에프 +11.96%
에코프로 +5.68%
SKC코오롱PI +5.76%
이오테크닉... +7.2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