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 IPO EXPO 2017

스타트업이라면 'KSM' 노크해볼 만

입력 2017-04-18 19:01:41 | 수정 2017-04-19 06:55:06 | 지면정보 2017-04-19 A5면
크라우드펀딩 성공하거나 기술보증기금 등 추천하면 등록
M&A 중개망도 활용 가능
기사 이미지 보기

코스닥 상장을 꿈꾸지만 덩치가 작은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이라면 한국거래소가 만든 ‘스타트업 주식 거래망(KSM=KRX Startup Market)’과 ‘인수합병(M&A)중개망’을 먼저 두드려볼 만하다.

거래소는 지난해 모험자본의 스타트업 투자를 지원하기 위해 KSM과 M&A중개망을 개설했다. KSM은 스타트업 주식을 거래할 수 있는 전용 장외시장이다. 불특정 다수로부터 투자받는 크라우드 펀딩에 성공한 기업이나 기술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 등 공신력 있는 정책기관의 추천을 받은 유망 스타트업이 KSM에 등록할 수 있다. 현재 43개 기업 주식이 KSM에서 거래되고 있다.

KSM에 등록한 기업 중 전문투자자 2명을 포함해 20명 이상이 근무하는 기업은 지정자문인 없이도 코넥스시장에 상장할 수 있는 특례를 적용받는다. 일반 기업이 코넥스에 상장하려면 증권사를 지정자문인으로 선정해야 한다. 공시 등에서 도움을 받는 대가로 연간 3000만~5000만원 안팎의 자문료를 증권사에 내야 한다. KSM 기업이 코넥스에 상장하면 이 부담을 덜 수 있다. 대신 각 사업연도의 재무정보를 공개하고 통일규격 증권을 발행해야 한다. KSM에 등록하려는 기업은 KSM의 ‘기업회원’ 메뉴에서 신청하면 된다.

M&A중개망은 회사를 팔고 싶거나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스팩)를 비롯해 이미 상장한 기업과 합병하는 식으로 우회상장하려는 기업을 위한 플랫폼이다. 현재 354개사가 M&A중개망에 가입했다. 기업의 최대주주나 최고경영자가 M&A중개망에 가입한 뒤 인수 또는 매각하고 싶은 기업의 구체적인 조건을 알려주면 거래소가 적당한 기업을 연결해준다. M&A중개망을 이용해 상장하는 기업은 패스트트랙(신속심사)을 적용받아 상장 심사기간이 기존 45일에서 30일로 줄어든다.

나수지 기자 suji@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28.0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51% 툴젠 +7.62%
SK디앤디 +1.78% 선데이토즈 0.00%
SK가스 +2.45% 게임빌 -0.30%
더존비즈온 0.00% KG ETS +0.34%
삼성전자 +1.20% 이스트소프... -2.60%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5.85%
삼성SDI -1.48%
POSCO +0.40%
S-Oil 0.00%
LG전자 -0.4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컴투스 +1.14%
에이치엘비 +3.61%
텍셀네트컴 +8.97%
이녹스첨단... +1.32%
웹젠 +1.1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모비스 +0.94%
롯데케미칼 +3.74%
현대차 +0.31%
S-Oil +4.42%
아모레퍼시... +1.1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50%
CJE&M 0.00%
신라젠 +1.07%
제이콘텐트... +3.22%
NEW +6.8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