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성장금융, 3000억 신성장 펀드 운용사 뽑는다

입력 2017-04-11 19:29:26 | 수정 2017-04-12 06:15:49 | 지면정보 2017-04-12 A24면
산업은행과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이 3000억원 규모 신산업육성펀드를 굴릴 운용사를 뽑는다.

11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한국성장금융 등 출자기관들은 지난 10일 신산업육성펀드 위탁 운용사 모집에 제안서를 낸 기관들을 상대로 프레젠테이션(PT)을 받았다. 출자기관들은 심사를 거쳐 다음주께 사모펀드(PEF) 운용사 1곳과 벤처캐피털(VC) 펀드 운용사 2곳을 위탁 운용사로 선정할 계획이다.

신산업육성펀드는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등에 자금을 공급하기 위해 정책기관 주도로 조성한 펀드다. 위탁 운용사로 선정된 업체는 사물인터넷(IoT), 자율주행차, 스마트 친환경 선박, 로봇, 바이오, 신소재 등 미래 신성장사업을 벌이는 기업에 투자해야 한다.

전체 펀드 설정액 3000억원 중 산업은행이 PEF부문에 1050억원, 한국성장금융이 VC부문에 450억원을 출자한다. 나머지 1500억원은 위탁 운용사로 선정된 업체들이 시장에서 조달해야 한다.

PEF부문에는 NH투자증권PE, 기업은행PE-시너지투자파트너스 컨소시엄, 원익투자파트너스, 하나자산운용, 한화자산운용, 키스톤PE 등 6개 운용사가 도전장을 내밀었다. VC부문에는 한국투자파트너스, 스틱인베스트먼트, 인터베스트, 코오롱인베스트먼트, 세마트랜스링크 등 5개 업체가 지원했다.

김태호 기자 highkick@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82.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00% 인터플렉스 0.00%
SK디앤디 +2.51% 엔지켐생명... -3.31%
더존비즈온 -0.61% 조이시티 -1.79%
SK가스 +0.86% 제이콘텐트... 0.00%
LF +5.02% 신영스팩2... -0.24%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6%
LG전자 +3.94%
KB금융 +1.95%
신한지주 +0.91%
SK하이닉스 -0.3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0.21%
고영 -1.73%
에코프로 -4.56%
제일홀딩스 -1.93%
원익IPS -2.8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6%
LG전자 +3.94%
현대모비스 +3.89%
POSCO +0.91%
삼성전기 +2.5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48%
CJE&M 0.00%
신라젠 +3.18%
웹젠 +4.57%
네이처셀 -5.0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