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대작 영화 많아…영화관 투자대상 부각"-유안타

입력 2017-01-25 07:57:37 | 수정 2017-01-25 07:57:37
유안타증권은 25일 올해 헐리우드 블록버스터와 한국 영화 대작들이 맞물릴 것이라며 영화관이 배급사보다 안정적인 투자대상으로 부각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성호 유안타증권 애널리스트는 "2017년에는 국내 박스오피스에서 흥행성적이 검증된 헐리우드 블록버스터의 후속작들이 다수 개봉할 예정이며 한국영화 대작영화도 상당히 많은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혔다.

유안타증권에 따르면 외화 중에서는 2분기 '분노의 질주' '캐리비안의 해적' '트랜스포머', 3분기 '스파이더맨', 4분기 '킹스맨' '토르' '스타워즈' 등이 예정돼 있다.


총제작비 100억원 이상의 한국영화도 13편에 달한다. 흥행성적이 좋은 감독들의 작품이 전년대비 많아졌다.

박 애널리스트는 "한국영화 4대 배급사 기준으로, 역대 한국영화 흥행 100위권(2004년 이후 개봉작 기준) 작품을 연출한 감독의 작품수는 2015년 8편에서 2016년 18편으로 2배 이상 증가했다"며 "워너브라더스와 20세기폭스의 한국영화도 각각 2편, 1편씩 개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는 넷플릭스의 한국영화 1호작인 '옥자'(감독 봉준호)도 국내 영화관에 개봉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고 판단했다.

유안타증권은 CJ CGV를 업종 최선호 종목으로 유지했다. 배급사 중에서는 쇼박스NEW보다 모멘텀과 실적 안정성 측면에서 우위를 보일 것으로 분석했다.

정형석 한경닷컴 기자 chs879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증권

코스피 2,358.3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65% 모비스 +0.68%
강원랜드 +0.86% KH바텍 -2.51%
SK디앤디 -0.63% 툴젠 -3.00%
SK가스 0.00% 코스메카코... +2.47%
고려개발 0.00% 옵티시스 +0.64%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화생명 +1.09%
삼성전자 -0.30%
POSCO -0.90%
신한지주 -1.33%
하나금융지... -0.4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2.03%
서울반도체 0.00%
휴젤 -1.40%
바텍 +1.55%
테스 +0.6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90%
롯데케미칼 +1.55%
LG화학 +1.60%
삼성전자 -0.30%
한미약품 +5.7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64%
서울반도체 0.00%
SK머티리얼... +1.07%
CJE&M 0.00%
원익IPS +0.9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