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테마주 위법행위 엄정 조치"…금감원, 특별조사반 운영

입력 2017-01-08 12:00:13 | 수정 2017-01-08 12:00:13
금융감독원이 정치테마주 특별 단속에 나선다.

금융감독원은 앞으로 6개월간 정치테마주 특별조사반을 운영해 위법행위자에 대해 엄중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8일 밝혔다. 올해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근거없는 루머 확산과 '묻지마 투자'와 같은 뇌동매매가 더욱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한 데 따른 조치다.

특별조사반은 금감원 특별조사국 테마기획조사팀장을 반장으로, 모니터링 담당자와 조사 담당자를 각각 3명, 5명 배치했다. 정치테마주 관련 모니터링과 제보 분석, 기획조사 착수 및 처리 등 일련의 과정을 모두 일원화했다.

정치테마주 관련 사건에 대해서는 특별조사반으로 사건을 우선 배정하고, 조사 단서 확보 시에는 즉시 조사에 착수한다. 정치테마주의 주가변동성과 조사대상 종목이 확대될 경우에는 구성인원을 늘리고 운영기간도 연장할 계획이다.

금감원은 "정치테마주는 기업실적과 무관하게 주가가 급등락하는 경향이 많으므로 무분별한 추종매수는 큰 투자손실로 이어질 수 있다"며 "허위사실, 풍문을 유포하거나 시세에 관여할 시에는 불공정거래에 연루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금감원은 2002년 18대 대통령 선거를 전후해 테마주 특별조사반을 운영, 불공정거래 행위자 47명을 검찰고발한 바 있다.

금감원은 "불공정거래 혐의가 있는 종목에 대해서는 끝까지 추적해 위반자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히 조치할 것"이라며 "공정한 시장질서 확립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불공정거래를 적발하는 데에는 투자자의 제보가 결정적인 단서가 되고 있으므로 이를 발견 시에는 적극적인 제보를 부탁한다"고 강조했다.

금감원은 올해 2월까지 정치테마주 집중 제보기간을 운영 중이다. 불공정거래 혐의 제보는 금감원 증권불공정거래 신고센터나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조사단, 한국거래소 불공정거래 신고센터의 인터넷 홈페이지와 전화를 통해 할 수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89.5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4% 툴젠 -2.51%
SK가스 +2.74% 청담러닝 +1.99%
현대EP 0.00% 엔지켐생명... +2.92%
SK디앤디 +3.73% 신라젠 +8.65%
LG전자 -1.24% 루멘스 -1.4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전자 -1.24%
POSCO -0.88%
삼성바이오... +0.93%
현대모비스 -0.40%
삼성물산 +0.3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스에프에... +0.48%
원익IPS +2.02%
휴젤 +1.65%
테라세미콘 +0.69%
컴투스 +1.6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2.78%
삼성생명 +3.23%
한국전력 +0.61%
한화생명 +6.89%
LG디스플레... +4.8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2.59%
비에이치 +4.00%
SK머티리얼... +0.40%
SKC코오롱PI +5.06%
JYPEnt.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