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화 가치, 0.31% 평가절상...한 달만에 최대폭 '상승'

입력 2017-01-05 10:38:48 | 수정 2017-01-05 10:38:48
중국 위안화 가치가 한 달만에 큰 폭으로 상승했다.

5일 중국 인민은행은 위안화 환율은 전날보다 0.31% 내린 달러당 6.9307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인민은행이 지난해 12월6일 이후 가장 크게 위안화 가치를 올린 것이다. 지난달 6일 위안화 가치는 0.43% 상승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증권

코스피 2,350.7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5% 툴젠 -0.29%
카프로 +1.52% 이베스트투... +9.65%
SK디앤디 -1.25% 티피씨글로... -1.76%
SK가스 +0.91% 대한뉴팜 -0.40%
강원랜드 +1.00% 바이오씨앤... 0.00%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화생명 +0.82%
삼성전자 -1.02%
POSCO -0.45%
신한지주 -0.38%
하나금융지...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1.51%
서울반도체 -0.91%
휴젤 +0.11%
바텍 +0.93%
테스 -0.5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45%
롯데쇼핑 +9.20%
한국항공우... 0.00%
롯데케미칼 +1.71%
대한해운 +1.8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57%
주성엔지니... +6.84%
서울반도체 +4.76%
SK머티리얼... +2.76%
포스코켐텍 +0.22%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