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사 채권매매 이익, 3개월 새 1조원 급감

입력 2016-11-24 19:09:58 | 수정 2016-11-24 19:09:58 | 지면정보 2016-11-25 A19면
미국 금리인상 우려로 채권금리 상승 탓
3분기 파생상품 이익은 1조4000억 급증
올 3분기 증권업계의 채권매매 이익이 전분기보다 1조원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금리 인상 우려로 국고채 금리 등이 상승했기 때문이란 분석이다.

금융감독원은 55개 증권사의 3분기 당기순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7472억원)보다 23.1% 감소한 5744억원으로 집계됐다고 24일 발표했다. 지난 2분기의 6214억원보다는 7.6% 줄었다.

채권 관련 자기매매이익과 수수료 수익 등이 감소한 영향이 컸다. 국고채 금리 등이 상승하면서 채권이익이 2분기보다 1조269억원(60.5%) 줄어든 6699억원에 그쳤다. 도널드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된 지난 9일 이후 채권금리가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어 4분기에는 감소폭이 더 커질 것으로 증권업계는 보고 있다. 수수료 수익은 1조8886억원으로 2분기보다 1033억원 줄었다. 주식 거래대금(501조원)이 전분기보다 24조원 감소한 데 따른 영향으로 분석됐다.

지난 2분기 큰 손실이 난 파생부문에선 이익을 봤다. 파생상품 매매를 통한 이익은 2분기 8826억원 손실에서 3분기 6077억원 이익으로 1조4000억원가량 급증했다. 홍콩항셍중국기업지수(홍콩H지수) 등 파생결합증권 기초지수의 상승으로 조기상환이 늘고 헤지운용 환경이 개선된 데 따른 것으로 금감원은 분석했다.

파생과 주식 관련 이익 증가로 증권사들의 전체 자기매매이익은 전분기보다 6800억원(96.0%) 늘어난 1조3883억원으로 집계됐다.

이유정 기자 yjle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39.2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63% 대아티아이 +0.55%
삼성전자 +1.16% 엔지켐생명... +0.19%
카프로 +5.67% 녹십자랩셀 +9.16%
SK디앤디 -0.67% 멜파스 -1.47%
SK가스 -1.73% 신라젠 -7.7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쇼핑 -3.56%
SK하이닉스 +1.88%
한화생명 -0.27%
LG디스플레... +0.47%
엔씨소프트 -1.4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바이로메드 -3.83%
코오롱생명... -2.49%
KG이니시스 +2.02%
셀트리온헬... +1.38%
홈캐스트 -8.1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53%
엔씨소프트 +5.20%
넷마블게임... +4.09%
카카오 +0.63%
삼성전자 +0.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서울반도체 +3.08%
SKC코오롱PI +9.18%
모두투어 +5.32%
컴투스 +3.47%
셀트리온 +2.7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