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위안화 가치, 13일 만에 '절상'…3주만에 최대폭 상승

입력 2016-11-22 11:09:09 | 수정 2016-11-22 11:09:09
중국 위안화가 13거래일 만에 절상 고시됐다. 상승폭으로는 3주만에 최대치다.

22일 인민은행은 위안화 기준환율을 달러당 6.8779위안으로 고시했다. 전날보다 위안화 가치가 0.30% 상승한 것이다. 지난달 31일 위안화 가치가 0.32% 상승한 이래 최대폭으로 올랐다.

앞서 위안화 가치는 지난 4일부터 12거래일 연속 하락했다. 2005년 7월 인민은행이 관리변동 환율제를 시행한 이후 가장 오랜기간 절하가 이어진 것이다. 전날 위안화 기준환율은 달러당 6.8985위안을 기록해 2008년 6월16일(6.9028위안) 이래로 8년5개월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인민은행이 위안화 가치를 절상한 것은 전날 미국 달러화 가치가 하락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간밤 주요 6개 통화에 대한 달러 가치를 반영한 달러지수는 전날보다 0.37% 하락한 100.922로 마감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4.3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3% 썬코어 +0.77%
삼성전자 +1.46% 툴젠 -1.87%
SK디앤디 -1.28% 신라젠 +6.30%
SK가스 +0.91% 캠시스 +0.83%
현대산업 +2.03% 특수건설 +0.7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2.34%
엔씨소프트 +3.16%
아모레퍼시... -0.48%
두산인프라... -0.37%
하나금융지... -1.0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0.75%
비아트론 -0.85%
코텍 0.00%
대화제약 +1.81%
코미팜 +3.5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2.33%
SK하이닉스 0.00%
효성 +2.82%
두산밥캣 +4.19%
현대모비스 -0.2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머슨퍼시... -0.42%
컴투스 -2.97%
AP시스템 +0.85%
바이로메드 -3.06%
씨젠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