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인사이트

대한유화 지배력 높이고 자산 증식…이순규 회장의 '개인회사 활용법'

입력 2016-11-16 17:56:08 | 수정 2016-11-16 23:19:24 | 지면정보 2016-11-17 A25면
2016 기업 리모델링 (4) 대한유화

이순규 회장의 개인회사 KPIC, 연 1조 규모 내부거래로 급성장
대한유화 지분 30%까지 늘려

20년 경영권 분쟁 마무리…올 영업익 3000억 사상최대 예상
마켓인사이트 11월16일 오전 6시11분

기사 이미지 보기
1994년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를 신청하며 생사기로에 섰던 대한유화가 사세를 급속도로 불려나가고 있다. 올해 영업이익이 300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되는 등 사상 최대 실적을 눈앞에 뒀다.

1990년 중반부터 20년가량 경영권 분쟁을 겪으며 흔들렸지만 이순규 회장(58·사진)을 중심으로 안정을 되찾았다. 이 회장은 그의 개인회사 케이피아이씨코포레이션(이하 KPIC)을 토대로 경영권을 강화하고 있다.

기사 이미지 보기

◆KPIC, 1조원 내부거래로 성장

KPIC는 대한유화와의 연 1조원 규모 내부거래를 바탕으로 괄목할 만한 성장을 하고 있다.

1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KPIC는 올해 3분기 누적으로 대한유화에 운송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21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 회사는 대한유화가 생산하는 화학제품 판매를 대행해 중개수익도 올리고 있다. 지난해 대한유화에서 제품 8962억원어치, 올 들어 3분기까지는 5658억원어치를 사들여 시장에 팔았다.

KPIC는 대한유화와 연 1조원가량의 제품 등을 거래하며 지난해 매출 1조750억원, 영업이익 104억원을 올렸다. 지난해 말 이익잉여금은 1283억원에 달했다.

대부분 화학회사는 직접 또는 글로벌 상사업체를 통해 제품을 판매한다. 대한유화는 이 회장 개인회사를 중간에 끼워 유통하고 있다. 대한유화 관계자는 “회사는 생산업무에 집중하고 판매업무는 무역전문회사인 KPIC에 맡긴 것”이라고 설명했다.

KPIC는 이 회장이 지분 93.35%, 부인인 김미현 씨가 나머지 6.65%를 보유한 업체다. KPIC는 대한유화 최대주주로 지분 30.82%를 갖고 있다. ‘이 회장→KPIC→대한유화’로 이어지는 지배구조다.

KPIC가 내부거래로 성장하면서 이 회장은 대한유화 경영권을 강화하는 동시에 자산도 불리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경영권 분쟁 ‘종식’

대한유화 창업주는 이 회장 큰아버지인 고(故) 이정림 명예회장이다. 이 명예회장이 1990년 타계하자 그의 장·차남은 상속세 명목으로 현금 대신 대한유화 지분 32.7%를 정부에 냈다. 이순규 회장 부친인 고 이정호 대한유화 명예회장이 최대주주로 올라섰다.

이정호 명예회장 등의 지분이 40% 수준이었기 때문에 정부의 지분 매각 향방에 따라선 경영권 위협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었다. 1997년 대한유화 지분을 10%가량 쥐고 있던 동부그룹과 코오롱그룹이 정부가 보유한 대한유화 지분 인수를 시도하기도 했다. 대규모 설비투자로 자금난을 겪던 대한유화는 1994년 법정관리를 신청하면서 내우외환에 빠졌다.

대한유화가 1998년 법정관리를 졸업하면서 회사 분위기가 달라졌다. 오너일가의 백기사를 자처한 국민연금-H&Q 사모펀드가 2007년 정부로부터 대한유화 지분 21%를 매입하며 경영권 위기도 넘겼다. 대한유화는 2010년 사모펀드로부터 해당 지분을 자사주 방식으로 되사들인 뒤 소각해 경영권 분쟁의 ‘불씨’를 제거했다.

이 회장은 경영권을 탄탄하게 다지기 위해 KPIC 등을 통해 이정호 명예회장이 보유한 대한유화 지분을 꾸준히 사들였다. KPIC는 올 들어서도 이 회장의 형인 이현규 씨와 다른 오너일가로부터 지분을 틈틈이 매입하고 있다.

김익환 기자 lovepen@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63.3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67% 넥센테크 -1.63%
삼성전자 -0.52% 썬코어 -4.65%
무학 -0.69% 삼본정밀전... -4.07%
SK디앤디 -0.11% 티케이케미... -1.12%
SK가스 -1.35% 레이젠 +8.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하나금융지... +0.15%
팬오션 -0.37%
KT&G +0.96%
POSCO -1.38%
두산밥캣 +4.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뉴파워프라... -9.20%
대화제약 -13.23%
이오테크닉... +2.07%
뉴트리바이... +3.24%
아프리카TV -0.6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2.33%
SK하이닉스 0.00%
효성 +2.82%
두산밥캣 +4.19%
현대모비스 -0.2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머슨퍼시... -0.42%
컴투스 -2.97%
AP시스템 +0.85%
바이로메드 -3.06%
씨젠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