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유동성 확보위해 5300억 부동산 매각추진

입력 2016-11-09 09:57:07 | 수정 2016-11-09 09:57:07
사진=경남 거제시 옥포동에 위차한 복합업무단지 전경.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경남 거제시 옥포동에 위차한 복합업무단지 전경.



대우조선해양이 사원아파트단지와 2011년 완공된 복합업무단지 등 거제도 일대에 보유중인 부동산 8건을 추가 매물로 내놓는다.

대우조선해양은 온비드 전자입찰과 지명경쟁입찰을 통해 거제지역에 위치한 부동산 총 8건에 대해 매각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현재 진행 중인 부동산의 매각을 고려하면 회사 측은 약 5300억원 규모의 추가 유동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매각 추진계획에는 임직원 복지를 위해 보유중인 사원아파트단지(옥림 단지, 옥포 단지)와 2011년 준공된 거제 복합업무단지가 포함됐다. 이 2곳은 지난 6월 회사가 채권단에 제출한 추가 자구계획에는 없었던 사항으로 더욱 심각해진 수주절벽을 극복하기위해 마련한 추가대책이다.

거제 복합업무단지와 옥포고개부지 등 매각대상 대부분은 온비드 전자입찰을 통해 매각될 예정이다. 임직원 및 가족들의 거주공간으로 사용되고 있는 사원 아파트 단지는 대규모 주택용지인 특성을 감안해 지명경쟁입찰 방식을 취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현재 대우조선해양은 기존 자구안에 담긴 부동산 3건(옥포1블럭, 서울당산사옥, 마곡부지)에 대해서도 매각을 진행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생존에 필수적인 자산 외에는 모두 매각해 유동성을 확보하고, 재무구조개선에 기여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10월12일 옥포주택홍보관을 66억원에 매각했고, 같은달 26일에는 서울다동사옥을 1700억원에 매각을 완료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9.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3% KG ETS +0.13%
SK디앤디 -0.85% 툴젠 -2.99%
SK가스 +2.73% 코데즈컴바... +14.47%
두산엔진 +3.24% 썬코어 -0.26%
현대산업 +3.23% 신라젠 -4.8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3.15%
엔씨소프트 +1.26%
아모레퍼시... -0.32%
두산인프라... -0.12%
하나금융지... -0.1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3.99%
비아트론 +0.21%
코텍 +1.43%
대화제약 +1.81%
코미팜 +5.4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75%
현대제철 +0.95%
LG화학 +3.86%
삼성물산 +2.38%
롯데케미칼 +4.9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서울반도체 +2.38%
바이로메드 +0.20%
메디톡스 +0.33%
AP시스템 +2.52%
씨젠 +2.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