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株 '추풍낙엽'…한미약품, 신약 개발 중단에 18%↓

입력 2016-09-30 15:48:27 | 수정 2016-09-30 15:53:09
기사 이미지 보기


제약·바이오주(株)가 대장주 한미약품 충격에 주저앉았다.

30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의약품업종지수는 전날보다 669.27포인트(6.75%) 하락한 9246.37에 거래를 마쳤다. 코스닥시장에서도 맥을 못추긴 마찬가지였다. 제약업종지수는 181.47포인트(2.53%) 내린 6984.83을 기록했다.

한미약품의 신약 개발 중단 소식이 전해지면서 투자심리가 급랭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미약품 주가는 장 초반 미국 제넥텍과의 1조원대 기술 수출 소식에 급등했으나 장중 베링거인겔하임 악재로 급락 전환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한미약품은 전날보다 1만2000원(18.06%) 내린 50만8000원에 장을 마쳤다. 시장 투매가 격화되면서 이날 거래량은 177만여주에 달했다. 전날(12만468주)대비 1370% 급증한 수준이다.

한미약품의 지주회사인 한미사이언스도 전날보다 2만5500원(18.28%) 내린 11만4000원에 장을 마쳤다.

한미약품은 이날 베링거인겔하임이 내성표적항암신약 '올무티닙'(HM61713)의 권리를 자사에 반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에 따라 베링거인겔하임은 올무티닙에 대한 새로운 임상을 진행하지 않는다.

베링거인겔하임은 "올무티닙 임상 데이터 재평가 및 폐암 혁신치료제 최근 동향 등을 고려한 결정"이라고 한미약품 측에 설명했다. 다만 한미약품이 베링거인겔하임으로부터 수취한 계약금 및 성과기술료(마일스톤) 6500만달러는 반환하지 않는다.

시장은 한미약품 충격을 그대로 흡수했다. 다른 제약·바이오주들도 줄줄이 낙폭을 키웠다.

유가증권시장에선 JW중외제약(-7.24%)가 급락했고 동아에스티(-6.44%) 종근당(-6.48%) 대웅제약(-6.03%) 신풍제약(-6.94%) 등도 약세를 나타냈다. 유한양행(-3.48%) 일양약품(-4.18%) 한독(-3.15%) 등도 하락했다.

코스닥시장에선 코미팜(-3.91%) 바이로메드(-3.12%) 휴젤(-3.31%) 케어젠(-5.01%) 서울제약(-4.8%) 오스코텍(-4.78%) 에스텍파마(-6.36%) 테고사이언스(-3.85%) 등이 줄줄이 떨어졌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33.9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3% 툴젠 +1.07%
삼성전자 +0.07% 엔지켐생명... +2.62%
SK디앤디 +0.67% 파라다이스 -7.88%
더존비즈온 -0.88% 한국캐피탈 +0.33%
SK가스 -1.13% 오텍 -2.80%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0.23%
삼성전자 +0.07%
LG화학 +0.74%
삼성전기 +4.31%
하나금융지... -2.7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09%
셀트리온헬... -2.55%
신라젠 0.00%
에코프로 -3.89%
CJ E&M -5.0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기 +4.31%
대한항공 +5.48%
LG이노텍 +3.35%
이마트 +2.26%
카카오 +1.9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신라젠 0.00%
이녹스첨단... +3.00%
원익QnC -0.61%
인터플렉스 +1.33%
메디톡스 +2.7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