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프라이드, 전환사채 반환청구 소송 제기

입력 2016-09-29 08:58:25 | 수정 2016-09-29 08:58:25
뉴프라이드는 전훈경, 김티나연 씨와 김태희, 신이준, 신이현, 블루쉽1호조합 등을 상대로 서울중앙지법에 전환사채(CB) 반환 청구의 소를 제기했다고 29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지난해 11월11일 전훈경 외 6명으로부터 케이앤티의 지분 51%를 28억9000만원에 인수하면서 같은 금액의 제6회차 전환사채를 발행해 매도인들에게 지급했다"며 "그러나 지분가액에 대하여 자체 조사를 실시한 결과, 케이앤티의 기업가치가 합리적으로 평가되지 않았다는 판단을 내리게 됐다"고 말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2.5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24% KG ETS +1.02%
현대EP +1.07% 성광벤드 +0.23%
SK가스 -1.69% 다원시스 +0.88%
SK디앤디 -0.22% 초록뱀 +2.34%
현대산업 -2.73% 유니크 +1.8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54%
현대차 +1.06%
신한지주 -0.95%
SK하이닉스 -1.41%
KB금융 -1.8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42%
메디톡스 +8.27%
휴젤 +2.10%
테스 +0.70%
지스마트글... -1.2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