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이전 금융공공기관 임원들…현지이주 32% 그쳐

입력 2016-09-27 10:14:08 | 수정 2016-09-27 10:14:36
한국자산관리공사 25%·한국예탁결제원 0%

부산으로 이전한 금융공공기관 주요 임원들의 현지 이주가 매우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더불어민주당 김해영 의원이 부산 이전 금융공공기관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4개 기관 조사대상 25명 중 8명만이 주민등록을 부산으로 옮기는데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김해영 의원은 "실제거주지와 주민등록기준지가 다른 것은 주민등록법 위반 가능성도 있다"고 지적했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기술보증기금은 7명 중 2명(28%), 한국자산관리공사 8명 중 2명(25%), 한국주택금융공사 7명 중 4명(57%), 한국예탁결제원 3명 중 0명(0%)으로 나타났다.

취임 전부터 부산에 거주한 3명을 제외하면 실제이주는 5명으로 20%에 불과하고, 가족을 동반한 임원도 5명으로 20%에 그친 것이다. 특히 최고경영자(CEO)는 4명중 1명만이 주민등록을 옮기고 이주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 의원은 "부산으로 이전하는 금융공공기관들이 부산정착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주요 임원들의 이주가 부진한 것은 현지화에 역행하는 것"이라며 "실질적인 성과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임원부터 솔선수범하는 자세를 보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2.9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87% 엔지켐생명... +5.02%
삼성전자 +0.72% 코스메카코... -0.72%
SK가스 +0.93% 디오 -4.68%
SK디앤디 +1.83% 테고사이언... +1.21%
지코 +0.46% 코리아에프... +0.63%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72%
LG화학 -0.18%
한국전력 -0.12%
현대차 +0.67%
LG전자 +0.1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20%
포스코 ICT -0.81%
AP시스템 +0.17%
원익IPS -0.21%
GS홈쇼핑 0.0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41%
삼성전자 +0.72%
SK하이닉스 +2.00%
현대중공업 +4.04%
NAVER +1.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4.25%
AP시스템 +0.17%
이오테크닉... +4.10%
메디톡스 +2.35%
테스 +0.82%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