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투, 8월 해외채권 판매량 600억원…월간 최고 기록

입력 2016-09-26 14:51:32 | 수정 2016-09-26 14:51:32
기사 이미지 보기


신한금융투자는 지난 8월 해외채권 판매량이 총 600억원을 기록, 월간 최고 금액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신한금투의 해외채권 판매량은 2013년 684억원에서 올해 9월까지 2716억원으로 4배 가까이 증가했다. 특히 올해엔 연초 월 57억원 수준에서 8월 600억원으로 가파른 증가세를 보였다. 이는 해외채권의 대명사인 브라질 국채를 제외한 수치다.

특히 달러 표시 회사채 판매가 큰 비중을 차지했다. 8월 판매 회사채 중 달러화 표시 채권은 400억원에 달한다. 또한 PEMEX 회사채, 프랑스 전력공사 영구채, HSBC홀딩스 영구채, 우리은행 후순위채 등이 거액 자산가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박영민 FICC상품부장은 "미국 금리 인상을 앞두고 달러 자산을 편입시키려는 거액 자산가들의 재테크 경향이 드러난 것"이라며 "최근 판매되는 해외채권은 유럽계 금융사 영구채, 프랑스 공기업 영구채, 멕시코 정부 보유 석유기업 등으로 안정성과 함께 연 4~5% 수익률을 얻을 수 있을 정도로 매력적인 상품이 많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투는 2013년 증권업계 최초로 브라질 등 5개국 해외채권을 판매하기 시작했다. 현재는 20여개 글로벌 IB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전 세계 거의 모든 채권을 중개하고 있다. 또 브라질 현지를 매년 탐방해 재부무, 글로벌 신평사와 IB 등을 만나 정치·경제 동향을 파악해 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4.1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9% 루트로닉 +0.17%
SK디앤디 +1.01% 툴젠 +0.99%
SK가스 +1.44% NEW -1.20%
지코 0.00% 능률교육 -5.99%
무학 +1.97% 아즈텍WB -3.3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NAVER -0.62%
LG화학 -1.06%
호텔신라 +0.97%
현대모비스 +0.58%
LG이노텍 -3.6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79%
에스에프에... -0.91%
고영 +1.84%
CJ E&M +2.37%
클리오 +0.5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아모레퍼시... +6.40%
롯데쇼핑 +0.21%
한국전력 +0.46%
한전KPS +4.20%
신세계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스엠 +7.50%
메디톡스 -0.83%
모두투어 +4.10%
하이비젼시... +1.05%
엠씨넥스 +0.4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