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엠마우스, 케이피엠테크 2대 주주 등극

입력 2016-09-21 14:20:27 | 수정 2016-09-21 14:20:41
케이피엠테크는 미국 엠마우스라이프사이언스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당사의 2대 주주로 올라서게 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유상증자는 1300만달러(약 143억원) 규모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엠마우스는 케이피엠테크 지분의 8.21%를 신규로 취득할 예정이다.

케이피엠테크 관계자는 "이번 유상증자는 지난 12일 체결한 상호투자계약의 일환으로 증자 이후 엠마우스는 케이피엠테크의 2대 주주로 올라서게 된다"며 "엠마우스는 케이피엠테크한일진공을 아시아 시장 교두보를 위한 최적의 파트너로 인정하고 다양한 협력을 통해 상호 발전을 이루고자 1300만달러 규모의 투자를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엠마우스는 2대주주 등극 후 본격적으로 경영에 참여해 신약 개발에 협력할 예정이다. 세계적
전문가 그룹이 엠마우스 경영진에 있는 만큼, 케이피엠테크가 글로벌 바이오제약 기업으로 도약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엠마우스 대표는 미국 종양혈액학협회 공인 전문의로, 세계적 권위자인 유타카 니이하라 박사가 맡고 있다. 1997년 노벨의학상 수상자 스탠리 프루시너 교수와 화이자에서 최고경영자(CEO)를 역임한 헨리 맥키넬 박사 등도 기술자문으로 있다.

엠마우스는 지난 8일 유전성 혈관 희귀질환인 겸상적혈구빈혈증(SCD) 치료 신약에 대해 미국 FDA 신약승인신청서(NDA)를 제출한 바 있다. 이 신약은 FDA의 신속심사지정 승인을 받아 내년 상반기 또는 늦어도 8월까지 신약판매승인이 완료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 중이다.

케이피엠테크는 엠마우스 투자 결정을 포함해 모기업 텔콘의 자회사인 셀티스팜, 중원제약에 대한 공격적인 투자로 바이오제약 전문기업으로 새로운 도약을 추진 중에 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5.7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28% 청담러닝 0.00%
삼성전자 +0.26% 빅텍 +2.87%
SK디앤디 -0.61% 주성엔지니... -0.46%
한국전력 +1.98% 한빛소프트 +29.82%
SK가스 +3.20% 포스코켐텍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1.68%
삼성엔지니... +0.43%
롯데케미칼 -0.52%
LG화학 -0.94%
POSCO +0.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25%
에스에프에... -0.83%
주성엔지니... -0.46%
메디톡스 -0.17%
지엔코 +5.9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6%
SK하이닉스 +1.57%
아모레퍼시... +3.17%
LG생활건강 +2.01%
한국전력 +1.9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트론 +7.46%
주성엔지니... -0.46%
휴젤 -3.68%
실리콘웍스 +4.02%
모두투어 +1.6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