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대선

한진그룹, 물류대란 해소위해 조양호 회장 사재 등 1000억 자체 조달

입력 2016-09-06 11:53:42 | 수정 2016-09-06 11:55:39
한진그룹은 6일 한진해운 법정관리로 인한 물류 대란을 해소하기 위해 1000억원의 자금을 자체적으로 조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한진그룹은 대책회의에서 해외터미널(롱비치 터미널 등) 지분과 대여금 채권을 담보로 600억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또 조달 금액에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사재 400억원 등도 포함된다.

한진해운이 이미 법원의 관리아래 있지만 그룹 차원에서 수출입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자금 지원 이외에도 물류대란을 해결하기 위해 그룹 계열사를 통한 물류 처리와 수송 지원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진그룹은 비상 태스크팀(Task Team)을 구성해 즉각적인 해상화물 하역처리와 긴급화물 항공편 대체 수송 등의 방안 등을 강구하고 있다. 한진해운 법정관리 이후 이미 부산신항만 한진터미널에 접안한 한진해운 선박에서 5000TEU 분량의 화물 하역작업을 지원한 바 있다. 아울러 하역된 화물을 철도나 육로를 통해 수도권 컨테이너 물류거점인 의왕 기지까지 정상적으로 수송하고 있다.

대한항공 또한 긴급한 화물 수송이 필요할 경우 가용할 수 있는 화물기를 최대한 동원하는 비상 지원 시스템을 마련하는 등 물류대란 해결에 동참한다는 계획이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3.3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한글과컴퓨... 0.00%
삼성전자 +0.83% 와이지엔터... -0.34%
SK디앤디 -2.08% 디에스티로... +6.73%
SK가스 -1.21% 엔지켐생명... -1.38%
SK하이닉스 -0.59% 메디포스트 +0.5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2.04%
LG화학 +3.54%
SK +3.49%
KT&G +0.52%
SK이노베이... +0.6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4.07%
SK머티리얼... +4.13%
에스에프에... +2.56%
셀트리온 -0.22%
솔브레인 +2.2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