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노트7 전량 신제품으로 교환 결정…배터리 셀 자체 결함

입력 2016-09-02 17:03:40 | 수정 2016-09-02 17:05:40
삼성전자는 폭발 논란이 커진 최신 스마트폰 '갤럭시노트7'을 전량 신제품으로 교환해주기 결정했다고 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폭발한 단말기를 회수해 조사한 결과 폭발의 원인은 배터리 셀의 분량이라고 결론을 내렸다.

당초 불량 배터리의 글로벌 리콜이 예상됐지만 신제품 교환이라는 다소 파격적인 대안을 내놨다.

지난 1일 기준으로 갤럭시노트7 폭발과 관련해 국내외 총 35건이 서비스센터를 통해 접수됐다. 이는 100만대 중 24대가 불량인 수준이라고 삼성전자 측은 설명했다.

갤럭시노트7 소유자는 구입시기와 상관없이 신제품으로 교환받을 수 있다. 자제수급과 제품 준비엔 약 2주가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국가별 교환 가능 시기는 국가에서 사용 중인 특정 부품 수급 상황을 고려해 별도로 공지할 예정이다.

구매자들은 제품이 준비되기 전 서비스센터에 방문하면 이상 여부 점검과 조치를 받을 수 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20.2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4.46% 비에이치 -4.35%
KB금융 +2.13% 엔지켐생명... -4.08%
더존비즈온 +0.66% 툴젠 -9.15%
대한제당 0.00% 휴온스 -1.17%
한국철강 0.00% 셀트리온 -9.87%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2.53%
POSCO +0.13%
OCI +0.91%
현대중공업 -0.74%
삼성SDI -6.42%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바이로메드 -6.35%
컴투스 -0.39%
네이처셀 +8.33%
셀트리온헬... -7.88%
안랩 -2.9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모비스 +4.71%
현대차 +4.52%
아모레퍼시... +0.65%
카카오 +1.85%
SK텔레콤 +0.7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9.87%
CJE&M 0.00%
메디톡스 +0.18%
파라다이스 +2.40%
스튜디오드... +4.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