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 뒤 한국 최고의 증권사는…미래에셋대우·NH투자증권·KB투자증권·삼성증권

입력 2016-08-30 11:32:08 | 수정 2016-08-30 11:32:08
기사 이미지 보기

증권사들이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인수합병(M&A) 등을 통해 몸집을 불리기에 나서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의 디지털 미디어인 한경닷컴은 라이브폴(☞투표 바로가기)을 통해 '10년 뒤 한국 자본시장을 이끌 대표 증권사는 어디가 될까요'를 주제로 설문을 진행 중이다.

30일 오전 11시20분 현재 참여자 88명 중 45명(51.1%)이 '미래에셋대우'를 선택했다. '삼성증권'이라고 전망한 네티즌은 20명(22.7%)이다. 'NH투자증권' 14명(15.9%), 'KB투자증권(현대증권 합병)' 9명(10.2%) 순이다.

설문은 다음달 6일까지 진행한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증권

코스피 2,172.7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52% 코미코 -17.31%
SK가스 -0.40% 툴젠 +0.14%
SK디앤디 +0.52% 모바일어플... 0.00%
삼성전자 -1.55% 엔지켐생명... -1.11%
현대중공업 +2.01% 브레인콘텐...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28%
LG전자 +4.05%
현대차 -2.94%
SK하이닉스 -0.41%
KB금융 +1.2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70%
컴투스 +2.05%
안랩 +13.65%
웹젠 -2.15%
아모텍 +0.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