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B PE, 조직개편…임원 절반 줄이기로

입력 2016-08-19 19:02:52 | 수정 2016-08-19 21:38:34 | 지면정보 2016-08-20 A15면
새로운 수장을 영입한 KTB프라이빗에쿼티(PE)가 임원 숫자를 절반 가까이 줄이는 조직개편을 단행한다. 앞으로 중소·중견기업 인수합병(M&A)에 주력할 방침이다.

19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KTB PE는 외부 컨설팅 결과를 토대로 4개로 분산된 투자팀을 통합하고, 임원 숫자를 기존 15명에서 8명으로 축소키로 했다. KTB PE의 전체 인력은 26명에서 19명으로 줄어든다.

KTB PE가 운용하는 펀드 숫자도 기존 10개에서 내년 말까지 5개 이하로 줄인다.

향후 투자는 중소·중견기업의 바이아웃(경영권 인수)에 집중할 전망이다. 경영권 인수로 기업 가치를 높여 펀드 수익률을 끌어올리겠다는 전략이다.

지난 6월 KTB PE의 사령탑을 맡은 송상현 대표는 “중장기적으로 규모를 갖춘 한 개의 블라인드펀드(투자 목적이 정해지지 않은 펀드)를 통해 경영효율과 투자성과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호 기자 highkick@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2.4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24% KG ETS +1.02%
현대EP +0.95% 신라젠 +5.36%
SK가스 -2.54% 성광벤드 +0.23%
SK디앤디 -0.44% 다원시스 +0.88%
동양물산 +24.38% 초록뱀 +2.0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36%
현대차 +0.70%
신한지주 -1.06%
SK하이닉스 -1.41%
KB금융 -1.6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42%
메디톡스 +8.27%
휴젤 +1.94%
테스 +0.47%
지스마트글... -1.2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