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연구 권위자 김성진 박사, 테라젠이텍스 부회장 취임

입력 2016-08-02 09:58:14 | 수정 2016-08-02 09:58:14
테라젠이텍스는 세계적인 암 연구 권위자인 김성진 박사가 기술총괄 부회장으로 취임했다고 2일 밝혔다.

김성진 부회장은 테라젠이텍스 바이오연구소장 및 신약개발 자회사인 메드팩토의 대표이사를 겸임한다. 유전체 분석을 통한 진단솔루션 연구와 신약 개발까지 테라젠이텍스의 연구개발 분야를 총괄한다는 설명이다.

테라젠이텍스는 김 부회장의 취임으로 개인별 유전체에 최적화된 진단 솔루션 도출 및 유전자
맞춤형 신약 개발까지 사업군을 더욱 공고히 구축해나갈 계획이다.

김 부회장은 2009년 세계에서 다섯번째, 국내에서 최초로 테라젠이텍스 연구진과 함께 자신의 30억쌍 유전체 염기서열을 완전히 해독해 주목받은 바 있다. 테라젠이텍스는 이 연구 기술을 바탕으로 2010년 아시아 최초로 예측성 개인 유전체 분석 서비스 '헬로진'을 출시했다.

그는 약 30년간 암 유전체, 암 전이, 암 예방 등을 연구하며 267편의 논문을 발표했다. 미국 국립보건원(NIH)의 국립암연구소 재직 당시 세계 최초로 암에서 'TGF-β' 수용체 유전자의 결손과 돌연변이를 규명했으며, 암 유전체 연구 업적을 인정받아 2002년 호암의학상을 수상했다.

2013년에는 세계 최초로 한국인 위암 유전체 해독에 성공해, 관련 연구가 국제 학술지에 게재됐다.

김 부회장은 최근 차세대융합기술원의 나노바이오융합 신약기술 연구센터의 센터장으로 부임하며, 바이오 산학연 연계의 핵심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테라젠이텍스는 융기원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유전체 기반의 신약개발 역량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성진 부회장은 "지금까지 테라젠이텍스가 유전체 분석을 선도해왔다면, 앞으로는 이를 응용해 정밀의학·맞춤의학 시대를 앞당길 수 있도록 힘써 나갈 것"이라며 "궁극적으로 유전자 맞춤형 질병 예방과 치료를 통해 인류의 건강과 행복에 공헌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4.4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28% 썬코어 +4.29%
SK하이닉스 +1.38% 한빛소프트 +29.82%
삼성전자 +0.42% 툴젠 0.00%
대한항공 -0.37% 유바이오로... -6.96%
SK디앤디 +0.37% 하이소닉 +3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1.01%
삼성엔지니... -0.86%
롯데케미칼 +0.26%
LG화학 -1.51%
POSCO -0.5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25%
에스에프에... -0.69%
주성엔지니... +1.85%
메디톡스 -0.96%
지엔코 -0.3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36%
삼성전기 +2.46%
한화케미칼 0.00%
LG디스플레... +1.40%
대한항공 +1.4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모두투어 +4.46%
휴젤 -3.50%
AP시스템 +3.14%
파라다이스 +2.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