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시장, 춤추는 브렉시트 개표 따라 '출렁'… 원화·엔화 급등락

입력 2016-06-24 10:45:01 | 수정 2016-06-24 10:45:01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브렉시트) 국민투표 개표 상황에 따라 외환시장이 요동치고 있다.

24일 오전 10시38분 현재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1.00원(0.09%) 오른 1151.25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0.2원(0.02%) 내린 1150.0원에 장을 시작했다. 장중 한때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7.45원(0.65%) 급등한 뒤 상승 폭을 좁히는 등 변동성이 큰 모습이다.

같은 시각 엔·달러 환율은 전날 대비 1.26엔(1.19%) 내린 104.91엔을 기록 중이다. 장중 103엔대 후반까지 밀려나는 등 등락 폭이 큰 상태다.

이는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안전자산 선호 심리가 강해지는 영향으로 풀이된다. 현재 브렉시트 전체 개표 결과, 탈퇴 지지율은 잔류를 3만여표 가량 앞지르고 있다. 특히 선더랜드와 스톡톤온티즈는 탈퇴 선택률이 각각 61.3%, 61.73%에 달한다.

하건형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브렉시트가 현실화 되면 영국 등 유럽계 자금 이탈이 본격적으로 시작될 것"이라며 "얼어붙은 투자 심리에 신흥국 및 아시아 통화가 급락세로 돌아설 것"이라고 말했다.

민경원 NH선물 연구원은 "영국이 유럽연합을 탈퇴할 경우 원·달러 환율은 1195원대 중반까지 치솟을 수 있다"며 "엔화 가치는 심리적 저항선인 100엔을 밑돌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김영란법 시행령 개정이 필요하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64.1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14% 엔지켐생명... -2.14%
녹십자 -1.34% 툴젠 -1.04%
SK디앤디 -0.48% 예스티 -4.08%
두산엔진 -1.67% 썬코어 -2.60%
SK가스 +0.45% 메이슨캐피... +11.6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대우조선해... 0.00%
한국전력 -0.45%
아모레퍼시... +2.23%
POSCO 0.00%
LG디스플레... -3.4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솔브레인 -2.81%
바이로메드 +0.26%
AP시스템 -3.99%
메디톡스 +4.78%
카카오 -1.5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14%
삼성화재 +2.24%
KB금융 +2.96%
현대차 +1.01%
SK이노베이... 0.0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2.90%
메디톡스 +4.78%
CJE&M 0.00%
티씨케이 +6.70%
GS홈쇼핑 +1.6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