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손발톱무좀치료제 '주블리아' 국내 판권 계약

입력 2016-05-31 13:27:41 | 수정 2016-05-31 13:27:41
동아에스티는 31일 일본 카켄제약과 바르는 손발톱무좀치료제 신약 '주블리아'의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동아에스티는 주블리아의 국내 개발 및 독점 판매권을 갖게 된다. 허가 신청
및 등록 절차를 거쳐 내년에 출시할 계획이다.

카켄제약이 2014년 개발한 주블리아는 에피나코나졸 성분의 바르는 손발톱무좀치료제다. 전문의약품으로, 손발톱에 대한 투과율이 높아 사포질 없이도 유효성분이 원인균인 피부사상균을 살균한다.

손발톱무좀은 난치성 질환으로 장기적 치료가 필요하다. 먹는 경구제는 치료 효과가 높지만 간기능 장애, 위장관 장애 등의 부작용 우려가 있고, 바르는 외용제는 안전하지만 딱딱한 손발톱의 특성상 약물 투과율이 낮아 효과가 부족한 단점이 있다.

주블리아는 임상시험을 통해서 손발톱무좀에 대한 경구제 수준의 효과와 국소 사용으로 안전성을 입증해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았다. 미국과 캐나다에서 2014년 7월 발매됐으며, 일본에서는 상품명 '클레나핀'으로 2014년 9월 출시됐다.

특히 발매 1년 만에 북미 지역에서는 매출이 2015년 약 3억4000만달러(4048억원), 일본에서는 2015년도(2015년 4월~2016년 3월) 약 199억엔(2137억원)을 기록했다.

국내 손발톱무좀 환자는 2015년 기준 전체 인구의 약 2.3%인 117만명이다. 치료제 시장 규모는 경구제와 외용제를 합해 약 1053억원이다.

강수형 동아에스티 사장은 "주블리아의 국내 도입은 그동안 치료 실패로 고민해왔던 환자들에 새로운 기회를 줄 것"이라며 "동아에스티는 기존 제품과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피부과 영역에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4.7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0% 툴젠 +0.17%
삼성전자 +1.68% 빅텍 -0.70%
SK하이닉스 +0.58% 청담러닝 -2.25%
대한항공 -2.27% 디오 -4.14%
SK디앤디 -1.11% 하이소닉 +14.9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92%
현대차 -1.02%
현대제철 -1.66%
기아차 -1.82%
LG -0.3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뉴트리바이... -2.53%
CJ E&M -2.30%
메디톡스 +1.16%
SKC코오롱PI +4.71%
파트론 +0.9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6%
SK하이닉스 +1.57%
아모레퍼시... +3.17%
LG생활건강 +2.01%
한국전력 +1.9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트론 +7.46%
주성엔지니... -0.46%
휴젤 -3.68%
실리콘웍스 +4.02%
모두투어 +1.6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