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사, 1분기 순이익 전분기보다 두 배 늘어

입력 2016-05-31 07:05:40 | 수정 2016-05-31 07:05:40
올 1분기 증권사들의 순이익이 전분기보다 두 배 가까이 늘어났다.

3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1분기 증권사(56개사)들의 순이익은 6067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98.5% 증가했다. 같은 기간 자기자본순이익률(ROE)은 0.6%포인트 오른 1.3%로 집계됐다.

증권사 자기매매 이익 중 채권 관련 이익이 증가해 순이익 개선을 이끌었다. 1분기 채권 관련 이익은 1조6117억원으로 전분기보다 9923억원(160.2%) 늘었다. 금리하락으로 채권 처분 및 평가이익이 증가했기 때문이다.

주식 관련 이익도 1121억원(300.5%) 늘어난 1494억원이었다. 반면 파생상품 관련 이익은 8304억원의 손실을 기록해 전분기보다 1조2231억원 감소했다.

수수료 수익은 1조7599억원을 기록해 전분기 대비 5.6% 감소했다. 이는 수탁수수료와 투자은행(IB) 수수료 중 매수·합병 관련 수수료가 줄었기 때문이다.

전체 56개 증권사 중 44곳은 흑자를 기록했으며 적자를 기록한 증권사는 12곳으로 전체의 약 21%를 차지했다.

특히 증권사들은 1분기에 부채가 늘고 자기자본은 줄었다. 56개사의 부채는 345조원으로 전분기 대비 15.6% 증가했고, 자기자본은 45조3000억원으로 1.5% 감소했다.

선물회사(6개사)의 경우 1분기 순이익은 18억9000만원으로 전분기보다 293.8% 늘었다. 이 기간 자기자본순이익률은 0.4%포인트 늘어난 0.5%로 나타났다.

증권회사의 1분기 주요 항목별 손익. 사진=금융감독원기사 이미지 보기

증권회사의 1분기 주요 항목별 손익. 사진=금융감독원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85.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5%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00% 자연과환경 -4.14%
SK가스 -1.90% 툴젠 +2.29%
SK하이닉스 -3.16% 엔지켐생명... 0.00%
무학 +1.72% 제넥신 +1.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이마트 +0.72%
LG생활건강 +1.15%
한미약품 +0.79%
아모레퍼시... -0.49%
현대모비스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7.56%
카카오 -2.61%
고영 +3.51%
컴투스 -4.76%
클리오 +1.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