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대선

"아이콘트롤스 등 '공공기관 BEMS' 의무화 수혜주 비중 늘려야" - 한국

입력 2016-05-30 09:03:12 | 수정 2016-05-30 09:03:12
BEMS(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의 공공기관 설치 의무화 결정으로 아이콘트롤스벽산 등 관련주(株)가 시장의 이목을 끌고 있다.

이경자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30일 건자재 분석보고서를 통해 "BEMS의 시장 확대가 빠르게 진행될 것"이라며 "한 해 평균 100곳 이상의 건물에 BEMS가 설치돼 연 200억원 규모의 시장이 추가로 열릴 것"으로 전망했다.

산업자원부는 지난 27일 '공공기관 에너지 이용 합리화 규정'을 개정했으며 내년부터 공공기관에 연면적 1만㎡ 이상 신축 시 BEMS 의무 설치 및 계약전력 5% 이상 규모의 에너지저장장치(ESS) 의무 설치 등이 포함됐다.

이 연구원은 "BEMS는 2017년부터 건축허가를 신청하는 건물부터 설치가 의무화될 예정"이라며 "현재 BEMS 시장은 연 1200억원 규모로 당초 2020년까지 연평균 26% 성장을 예상했지만 이번 BEMS 의무화 정책으로 인해 성장성이 더욱 커질 전망"이라고 강조했다.

업계에 따르면 에너지관리 시스템은 HEMS(Home EMS, 가정용), BEMS(Building EMS, 상업용), FEMS(Factory EMS, 공 장), CEMS(City EMS, 지역) 등 적용대상에 따라 구분된다.

국내는 FEMS 위주로 발전 했으나, 기존 건물의 에너지 절감 필요성이 높아지면서 BEMS로 확대되는 추세라는 것이 이 연구원의 설명이다.

이 연구원은 "정부는 에너지 규정을 정기적으로 개정하는데 최근 그 주기와 강도가 강화되고 있다"면서 "일차적으로 BEMS 상위사인 아이콘트롤스의 수혜가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어 "BEMS 적용의 관건은 건물정보를 수집하는 BAS(자동화 장치) 기술의 내재화 여부"라며 "다수가 계열사 기반의 BEMS 사업 은 하지만 자체 BAS가 없어 한계가 있는데 아이콘트롤스의 경우 '프로닉스'라는 고유의 BAS 기술을 보유해 경쟁력이 높다"라고 분석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6.9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7% 툴젠 +6.26%
현대EP +0.12% 에스넷 +8.62%
POSCO +3.99% 엔지켐생명... +15.00%
동북아11호 -1.26% 제넥신 -1.27%
SK디앤디 +1.97% 모두투어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98%
현대차 -2.50%
KB금융 +1.01%
한화케미칼 +0.58%
엔씨소프트 +5.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2.20%
메디톡스 +3.94%
포스코 ICT +0.14%
휴젤 -0.22%
로엔 +2.3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중공업 -2.08%
엔씨소프트 +5.18%
삼성전기 +4.55%
LG화학 +2.39%
삼성전자 +0.7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6.37%
SK머티리얼... -1.86%
에스에프에... +4.12%
테스 +4.76%
서울반도체 +3.5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