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에스쇼핑, 파이시티 인수로 주주가치 훼손"-NH

입력 2016-04-29 07:34:42 | 수정 2016-04-29 07:34:42
NH투자증권은 29일 엔에스쇼핑이 파이시티를 인수하는 것은 주주가치를 고려하지 않은 결정이라고 분석했다.

전날 엔에스쇼핑은 100% 자회사인 엔바이콘을 통해 양재동 파이시티(구 양재 화물터미널)를 4525억원에 인수한다고 공시했다. 이에 따라 엔에스쇼핑은 엔바이콘에 4500억원을 출자할 예정. 이 중 500억원은 지난 11일 집행했고 1600억원은 보유 현금, 2400억원은 사채 발행으로 조달할 계획이다.

이지영 연구원은 "파이시티는 그동안 현대백화점, 신세계 등이 출점 계획을 발표했던 사업성 있는 부지"라며 "엔에스쇼핑의 인수금액도 최초 공매가 1조원의 반값 수준이어서 거래 조건은 나쁘지 않다"고 설명했다.

그는 하지만 "이번 인수는 주주가치를 고려하지 않은 결정"이라며 "풍부한 현금과 안정적 영업력에도 배당을 하지 않고, 상장 1년 만에 계획에 없던 대규모 투자를 함으로써 투자자에 혼란을 줬다"고 지적했다.

건축비로 1조원 가량의 추가 자금 소요가 예상되며 완공 시기도 알수 없고, 홈쇼핑과 개연성 없는 비관련 사업 다각화로 회사 자원이 그룹사를 위해 활용되는 점도 문제라는 분석이다.

이 연구원은 "기업 자원이 그룹사를 위해 동원되며 배당을 지급하지 않는 등 주주환원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며 "현재의 주가 디스카운트(할인) 상황은 앞으로도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0% KG ETS +2.54%
락앤락 -0.72% 구영테크 +1.36%
SK디앤디 -0.76% KJ프리텍 -18.84%
SK가스 0.00% NHN한국사... +3.33%
현대산업 -3.53% 현성바이탈 -19.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차 +1.41%
신한지주 -0.53%
SK하이닉스 -1.62%
KB금융 -2.2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메디톡스 +7.49%
휴젤 +0.03%
테스 +1.16%
지스마트글...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LG화학 -0.20%
현대차 +1.41%
한화케미칼 +0.39%
현대모비스 -0.5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7.49%
카카오 +4.06%
CJE&M 0.00%
셀트리온 +2.14%
컴투스 +3.3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