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대선

어규진 이베스트 "삼성전자, 중저가 제품군 효과로 수익성 개선"

입력 2016-04-28 10:35:23 | 수정 2016-04-28 10:35:23
어규진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28일 삼성전자의 올 1분기 실적에 대해 "스마트폰 산업이 기존 최고사양(프리미엄) 제품 중심에서 중저가 제품으로 재편되고 있는 흐름을 보여준 결과"라고 분석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보다 11.65% 증가한 6조6700억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49조7800억원으로 5.65% 늘었고 지배기업 소유주지분 순이익은 16.47% 증가한 5조2600억원으로 집계됐다.

사업부 별로는 IM 부문 영업이익이 3조890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1.15% 늘었다. 매출은 7% 증가한 27조6000억원을 기록해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어 연구원은 "IM 부문 실적이 호조세를 보인 것은 중저가 제품군을 간소화, 갤럭시A와 J의 판매가 크게 늘었기 때문"이라며 "삼성전자와 반대로 프리미엄 제품군을 중심으로 판매하는 애플의 실적은 부진했다"고 말했다.

애플은 올해 2분기(2015년 12월 하순~2016년 3월 하순) 매출이 전년 동기보다 12.7% 감소한 505억6000만달러(한화 약 58조원)을 기록했다. 애플의 분기 매출이 줄어든 것은 2003년 상반기 이후 처음이다.

어 연구원은 "삼성전자는 중저가 제품군의 효율성을 높이면서 IM 부문의 수익성이 개선되는 모습을 보였다"며 "프리미엄 제품군의 갤럭시 노트 등이 판매량이 예상을 뛰어넘을 만큼 개선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3.3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한글과컴퓨... 0.00%
삼성전자 +0.83% 와이지엔터... -0.34%
SK디앤디 -2.08% 디에스티로... +6.73%
SK가스 -1.21% 엔지켐생명... -1.38%
SK하이닉스 -0.59% 메디포스트 +0.5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2.04%
LG화학 +3.54%
SK +3.49%
KT&G +0.52%
SK이노베이... +0.6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4.07%
SK머티리얼... +4.13%
에스에프에... +2.56%
셀트리온 -0.22%
솔브레인 +2.2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