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오토, 3년간의 성장성 확보…주가 저평가"-하나

입력 2016-04-12 07:39:00 | 수정 2016-04-12 07:39:03
하나금융투자는 12일 네오오토에 대해 "완성차의 외주(아웃소싱) 확대와 더블 클러치 변속기(DCT) 증가 등으로 앞으로 3년간의 성장성을 확보했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송선재 연구원은 "네오오토의 올해 영업이익은 108억원, 매출은 1350억원으로 각각 전년보다 17%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송 연구원은 "올 2분기부터 기아차 멕시코 공장으로 주력 제품인 피니언 기어와 어널리스 기어, 4대 기어류를 납품할 예정"이라며 "채택률이 높아지고 있는 DCT용 기어류 납품도 늘어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완성차 외주 확대와 DCT 증가 등의 성장동력이 앞으로 몇 년간 지속될 것이란 관측이다.

그는 "완성차가 제품군 선택·집중에 따라 기초 부품에 대한 외주를 강화하고 있어 관련 기술을 확보한 부품업체들이 수혜를 받고 있다"며 "네오오토는 기아차 멕시코 공장에 4대 기어류를 업계최초로 수주, 앞으로 5년간 총 2000억원 규모의 제품을 납품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년 완성차 생산대수가 늘어남에 따라 연간 매출이 400억원까지 늘어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비 개선 효과가 있는 DCT의 채택률이 늘어나면서 관련 부품 매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이란 예상이다.

송 연구원은 "DCT 기어류 매출은 지난해 70억원에서 점차적으로 늘어날 것"이라며 "네오오토가 현재 DCT 기어류 생산라인을 증설하고 있는 만큼 내년 이후 관련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현재 주가는 저평가 국면에 있다는 판단이다. 송 연구원은 "주가는 주가수익비율(PER) 6배 수준"이라며 "성장성 등을 고려하면 주가는 저평가 돼있다"고 진단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5.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45% 툴젠 +1.38%
영원무역 0.00% 국영지앤엠 +0.65%
송원산업 0.00% 엘엠에스 -0.87%
SK디앤디 +3.56% 크리스탈 -1.23%
SK가스 0.00% 테스 -0.8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80%
삼성전자 -0.75%
롯데케미칼 -1.83%
현대제철 -1.29%
엔씨소프트 +4.6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1.72%
SK머티리얼... +1.44%
셀트리온 0.00%
SKC코오롱PI -0.70%
에스엠 -1.0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75%
LG디스플레... +2.56%
롯데쇼핑 +5.08%
BGF리테일 +1.00%
삼성전기 +1.3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이녹스 +3.80%
뷰웍스 +1.00%
넥스턴 +8.32%
GS홈쇼핑 +0.59%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