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옐런 '비둘기파 발언'에 2000선 돌파

입력 2016-03-30 09:21:32 | 수정 2016-03-30 09:24:54
코스피지수가 재닛 옐런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의 비둘기파적인 발언에 2000선을 돌파했다.

30일 오전 9시13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9.00포인트(0.45%) 오른 2003.91을 나타내고 있다. 코스피지수가 장중 2000선을 넘은 것은 지난 23일 이후 5거래일 만이다.

간밤 미국 증시는 옐런 의장의 점진적 금리인상 발언에 상승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0.56% 올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와 나스닥종합지수는 각각 0.88%와 1.67% 뛰었다.

옐런 의장은 뉴욕 이코노믹클럽 연설에서 "경제 전망에 드리운 위험들을 고려하면 FOMC가 정책을 조정하는 데 조심스러운 접근을 하는 것이 적절할 것"이라며 "세계 여러 위험 요인들이 금융시장 변동성에 영향을 주고 있다"고 말했다.

개인과 기관이 각각 24억원과 58억원의 주식을 사고 있다. 외국인은 110억원 순매도다. 프로그램으로는 103억원의 자금이 빠져나가고 있다.

금융 통신 음식료품 보험 섬유의복을 제외한 전 업종이 오름세다. 시가총액 상위종목들은 삼성화재 KB금융 기업은행 등을 빼고 대부분 상승 중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 6조원의 영업이익을 올릴 것이란 증권가 전망에 2% 이상 상승 중이다. 유진투자증권과 대신증권은 이날 삼성전자가 올 1분기 시장 기대치를 웃도는 실적을 기록할 것이라며 목표가를 올려잡았다.

현대증권은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지연 소식에도 나흘째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매각 주간사 EY한영 등에 따르면 애초 이날 오전 발표 예정이었던 우선협상대상자는 하루 뒤인 4월1일로 연기됐다.

코스닥지수도 상승하고 있다. 지수는 전날보다 3.98포인트(0.58%) 오른 690.48을 기록하고 있다. 개인이 131억원 순매수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24억원과 7억원 매도 우위다.

서울옥션은 올해 실적이 성장할 것이란 증권가 분석에 장 초반 5% 이상 급등세다.

원·달러 환율은 사흘째 내림세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10.70원 내린 1153.10원에 거래되고 있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31.7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62% 툴젠 +9.88%
LG이노텍 +1.47% 한국맥널티 +0.34%
인천도시가... -0.33% 셀트리온 +3.60%
SK디앤디 -1.50% 태웅 -3.31%
더존비즈온 -1.33% 엔지켐생명... +5.48%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58%
LG화학 -0.12%
현대차 0.00%
엔씨소프트 +4.30%
SK하이닉스 +3.0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신라젠 +14.44%
바이로메드 +4.24%
NICE평가정... +1.00%
파라다이스 -1.76%
인바디 -3.1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쇼핑 +4.03%
CJ +4.57%
카카오 +1.59%
이마트 +1.41%
CJ제일제당 +4.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신라젠 +30.00%
이녹스첨단... +2.10%
셀트리온 -0.96%
GS홈쇼핑 +2.40%
오스코텍 +9.5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