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주식병합 의결…현정은 등기이사서 물러나

입력 2016-03-18 09:55:05 | 수정 2016-03-18 10:03:47
현대상선 정기주주총회에서 주식병합 건을 비롯한 주총 상정 안건이 모두 원안대로 통과됐다.

현대상선은 18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제 40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 주식 병합의 건 재무제표 승인의 건 정관 일부 변경의 건 이사 선임의 건 감사위원회 위원의 건 등 주요 안건을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이날 임기가 만료되는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과 김명철 상무를 대신해 김정범 전무와 김충현 상무가 선임됐다.

안건 제 6호 의안인 주식병합의 건은 총 참석 주식 수의 88% 찬성으로 원안대로 통과됐다. 이번 주총에서 결의한 주식병합은 결손금 보전 및 재무구조 개선의 일환으로 절반 이상 찬성이 필요한 보통결의에 해당된다.

이에 따라 현대상선은 보통주 2억2950만주를 3280만주로, 우선주 1300만주를 180만주로 7대 1 병합한다. 주식 병합을 통해 자본금은 1조2120억원에서 1732억원으로 감소한다.

현대상선 측은 "회사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주주들이 주식병합을 수용하는 상생의 결단을 내려줬다"며 "주식병합 건이 통과됨으로써 경영정상화 작업이 궤도에 오르게 된만큼 자본잠식은 완전히 해소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주식 병합 건으로 용선료협상, 채무조정, 자율협약, 현대증권 자산 매각 등 현대상선의 자구안에 탄력이 붙을 것"이라며 "현대상선 전 임직원들은 회사의 경영정상화와 경쟁력 강화를 위해 뼈를 깎는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김영란법 시행령 개정이 필요하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73.7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7% 큐캐피탈 +3.02%
흥아해운 +22.44% 세진전자 +27.39%
SK디앤디 -0.85% 썬코어 -10.85%
삼성전자 +1.42% 에코프로 0.00%
SK가스 -1.78% 에스아이티... -22.64%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1.44%
NAVER +0.25%
효성 -0.35%
기업은행 +0.79%
금호석유 +2.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59%
알파홀딩스 -0.83%
AP시스템 -0.38%
메디톡스 +0.28%
파라다이스 -2.1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14%
삼성화재 +2.24%
KB금융 +2.96%
현대차 +1.01%
SK이노베이... 0.0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2.90%
메디톡스 +4.78%
CJE&M 0.00%
티씨케이 +6.70%
GS홈쇼핑 +1.6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