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대선

일본 엔화 가치 급등, 장중 달러당 111엔 대 진입 … 3주 만에 최고

입력 2016-03-17 15:26:38 | 수정 2016-03-17 15:26:38
기사 이미지 보기


일본 엔화 가치 상승폭이 커지고 있다.

17일 오후 3시20분 현재 도쿄 외환시장에서 엔화 가치는 전날보다 달러당 1.46엔(1.28%) 급등한 112.18엔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오후 2시께 달러당 111.94엔까지 치솟아 2월25일 이후 3주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미국의 금리인상 속도가 둔화될 것이란 관측이 나오면서 투자자들 사이에서 '엔화 매입, 달러화 매도'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다"고 전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4.0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31% 툴젠 +8.45%
SK디앤디 +1.67% 자연과환경 +7.40%
SK가스 +0.41% 셀루메드 +2.17%
삼성전자 -1.19% 유성티엔에... +2.09%
진흥기업 0.00% 조이시티 +3.97%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98%
고려아연 -0.46%
진흥기업 0.00%
KT&G +0.52%
두산중공업 +1.6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비쿼스홀... -7.90%
메디톡스 -1.55%
솔라시아 +0.17%
CJ E&M +0.59%
카카오 +0.3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이노베이... +0.92%
효성 +1.50%
KT&G +0.41%
고려아연 +3.70%
롯데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웨이포트 +9.36%
에스에프에... +2.68%
인터플렉스 +3.65%
ISC +4.52%
웹젠 +0.6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