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레이더

"원·달러 환율, 1200원대 초반 하락 예상…美 경제지표 영향"

입력 2016-02-04 08:44:46 | 수정 2016-02-04 08:44:46
4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1200원대 초반에서 출발해 하락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뉴욕차액결제선물환(NDF) 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202.00원에 최종 호가됐다. 최근 1개월물 스와프포인트 1.20원을 고려하면 전날 서울 외환시장 현물환 종가인 1219.30원보다 18.50원 내린 셈이다.

박성우 NH선물 연구원은 "밤사이 달러화는 미국의 부진한 경제지표와 경기에 대한 우려로 주요 통화 대비 크게 하락했다"며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내린 1200원대 초반에서 출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3일(현지시간) 미국 공급관리협회(ISM)는 1월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53.5로 지난달(55.8)보다 하락했다고 밝혔다. 이는 마켓워치 조사치인 55.2를 밑돈 것이다.

박 연구원은 "PMI 지표 부진으로 오는 3월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낮아졌다"며 "이로 인해 원·달러 환율은 하락압력을 받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1190원 선까지 내려갈 수 있다는 전망이다.

그는 "다만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속도를 가늠할 수 있는 고용지표가 오는 5일(현지시간) 발표를 앞둔 만큼 하단은 지지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NH선물은 이날 원·달러 환율이 1197.00~1206.00원 사이에서 거래될 것으로 봤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0.5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57% 툴젠 +0.69%
두산엔진 +0.86% 자이글 -0.79%
SK디앤디 -0.48% 에이스테크 +0.60%
삼성전자 -0.05% 넵튠 -6.05%
SK가스 +5.53% 조이맥스 -0.2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0.11%
OCI +0.34%
한화케미칼 -0.90%
LG디스플레... +1.12%
금호석유 -3.5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스메카코... +3.12%
이오테크닉... +2.49%
원익IPS +0.41%
로엔 -0.67%
클리오 +6.2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05%
삼성전기 +3.95%
LG전자 +2.48%
SK하이닉스 -0.91%
현대위아 +5.5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아이씨디 +7.14%
AP시스템 +4.97%
휴젤 +0.06%
매일유업 +4.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