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케이뱅크준비법인 지분 8% 취득 결정

입력 2016-01-21 10:43:49 | 수정 2016-01-21 10:43:49
다날은 21일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준비법인의 주식 400만주(지분 8%)를 200억원에 취득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22.33%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7.3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50% 툴젠 +0.17%
SK하이닉스 +0.78% 빅텍 -0.42%
SK디앤디 -1.11% 아이엠 +11.85%
SK가스 -0.44% 청담러닝 -2.54%
삼성전자 +1.99% 네패스 -1.8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92%
현대차 -1.02%
현대제철 -1.66%
기아차 -1.82%
LG -0.1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뉴트리바이... -2.53%
CJ E&M -1.50%
메디톡스 +1.16%
SKC코오롱PI +4.38%
파트론 +0.9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6%
SK하이닉스 +1.57%
아모레퍼시... +3.17%
LG생활건강 +2.01%
한국전력 +1.9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트론 +7.46%
주성엔지니... -0.46%
휴젤 -3.68%
실리콘웍스 +4.02%
모두투어 +1.6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