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대호' 사실상 종영…4분기 적자 불가피"-신영

입력 2016-01-11 07:32:55 | 수정 2016-01-11 07:32:55
신영증권은 11일 NEW에 대해 영화 '대호' 성적을 감안할 때 작년 4분기는 적자가 불가피하다고 분석했다.

한승호 연구원은 "'대호'의 최근 스크린은 95개로 개봉 당시에 비해 큰 폭으로 감소했다"며 "스크린 수 감소폭에 비춰볼 때 '대호'는 종영 분위기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종 관객수는 200만명에 그칠 전망"이라며 "이 경우 '대호'로 비롯된 손익은 13억원 적자여서 작년 4분기도 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 연구원은 그러나 실적 부진에도 불구하고 NEW에 대한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만6500원을 유지했다.

그는 "영화 1편 실적으로 펀더멘탈(기초체력)을 속단하기는 어렵다"며 "또 2월 말 NEW가 제작한 드라마 '태양의 후예'가 중국에서도 동시 방영되는 등 올해 중국 진출이 본격화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올 하반기에는 '부산행' '판도라' 등을 개봉할 예정이어서, 4대 배급사 중 라인업도 가장 돋보인다고 덧붙였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2.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88% 에스엠 -3.77%
SK디앤디 +0.13% 루트로닉 0.00%
SK가스 +1.45% 빅솔론 -0.82%
지코 -1.43% 이수앱지스 -0.37%
KB금융 +2.51% 이스트아시... +0.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1.43%
POSCO +1.43%
삼성엔지니... +2.06%
삼성증권 +0.45%
삼성SDI +1.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58%
셀트리온 0.00%
고영 -1.55%
서울반도체 -0.88%
인터파크홀...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