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금융불안, 관리 가능 영역…경기부양책 나올 듯"

입력 2016-01-08 08:11:18 | 수정 2016-01-08 08:11:18
유진투자증권은 8일 중국의 금융 불안이 지속되고 있지만 아직은 관리 가능한 영역에 있다며 중국 정부가 조만간 경기부양책을 내놓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재 연구원은 "연초부터 금융시장이 중국발 금융불안 고조라는 충격을 고스란히 맞고 있다"며 "중국은 주요주주 지분매각 금지 해제, 서킷 브레이커 발동 부작용 등으로 주가와 위안화 가치가 급락하는 위기국면에 직면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전날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센터는 달러 대비 위안화 기준 환율을 6.5646 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가치를 전날 대비 0.5% 절하한 것으로 지난해 말(6.4936위안)대비로는 1.1% 절하된 수준이다.

아울러 전날 중국 상하이증시는 7.32% 급락하며 개장 30여분 만에 장이 끝났다. 중국 상하이 증시가 낙폭 확대로 조기 마감한 것은 올해 들어서만 두 번째다.

이에 중국 정책당국은 주식시장 붕괴를 막기 위해 상장사 대주주의 지분매각이 3개월내 최소 1%를 넘지 못하도록 하는 새로운 규정을 발표하고, 서킷브레이커 발동 제도를 시행 4일 만에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이 연구원은 "중국 정부의 이번 조치는 미봉책에 불과하다"며 "위안화 환율 안정을 위한 환시개입과 경기부양조치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다만 중국의 금융불안이 관리 가능한 수준이라는 점은 긍정적"이라며 "글로벌 헷지펀드의 환율, 주가 공격을 차단시킬 중국의 정책 수단이 충분하므로 조만간 경기부양책이 나올 가능성이 높다"고 예상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3.3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한글과컴퓨... 0.00%
삼성전자 +0.83% 와이지엔터... -0.34%
SK디앤디 -2.08% 디에스티로... +6.73%
SK가스 -1.21% 엔지켐생명... -1.38%
SK하이닉스 -0.59% 메디포스트 +0.5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2.04%
LG화학 +3.54%
SK +3.49%
KT&G +0.52%
SK이노베이... +0.6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4.07%
SK머티리얼... +4.13%
에스에프에... +2.56%
셀트리온 -0.22%
솔브레인 +2.2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