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주식정보센터

中증시 장중 4%가까이 폭락…차이신 제조업PMI·위안화 약세 등 요인

입력 2016-01-04 14:06:18 | 수정 2016-01-04 14:06:18
중국 증시가 4일 급락세를 나타내고 있다. 경기침체 우려와 위안화 약세 등이 중국 증시 하락폭을 키웠다는 분석이다.

중국 제일재경망은 이날 발표된 차이신 제조업PMI 수치에 따른 경기침체우려와 위안화 환율약세가 중국 증시 폭락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했다.

이 신문에 따르면 이날 오전 중국 차이신 제조업PMI는 시장 전망치 48.9보다 낮은 48.2로 나타났다. 중국 위안화 환율도 달러당 6.5092위안으로 고시돼, 2011년 4월 이후 최저치를 경신했다.

중국 상장사 대주주의 자사주 매각 제한에 따른 수급부담도 주가에 부담이 된 것으로 보인다.

중국 현지 신문들은 오는 8일 중국 상장사 대주주 및 주요 임원의 보유 지분 매각 금지령이 해제된 영향으로 중국 증시가 급락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중국국제금융공사(CICC)는 이번 상장사 대주주 자사주 매각 제한 주식규모를 약 1조1000억 위안으로 전망한 바 있다. 이는 A주 시가총액의 5.2%를 차지한다.

한편 이날 오전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3.94%(139.27포인트) 하락한 3399.91, 창업판 지수는 5.6%하락한 2562.07으로 오전장을 마감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인턴기자 rrang123@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1.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88% 큐리언트 +3.85%
삼성엔지니... +1.23% 자연과환경 +1.96%
SK가스 +1.45% 삼본정밀전... -7.89%
SK디앤디 0.00% 아리온 +0.49%
지코 -2.38% 메이슨캐피... -1.23%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1.43%
POSCO +2.32%
삼성엔지니... +2.06%
삼성증권 -0.15%
삼성SDI +1.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70%
셀트리온 -0.20%
고영 -0.97%
서울반도체 -1.17%
인터파크홀...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