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룡 "올해 금융업계 성과주의 문화 정착시켜야"

입력 2016-01-03 13:44:20 | 수정 2016-01-03 13:44:20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3일 금융업계가 전문성과 효율성을 중시하는 성과주의 문화를 정착시켜야 한다고 밝혔다.

임 위원장은 이날 발표한 신년사에서 "올해는 금융개혁의 알찬 결실을 거둬야 할 때"라며 "금융산업 문화를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금융사가 변하지 않으면 금융개혁은 한 걸음도 나아갈 수 없다"며 성과주의를 강조했다.

올해는 인터넷전문은행 출범, 계좌이동제 전면시행,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도입 등의 과제를 차질없이 추진하고 '금융개혁상'을 제정하는 등 신상품 개발이나 신사업 발굴에 앞장선 금융회사를 적극 돕겠다고 밝혔다.

또한 금융개혁 현장점검반을 통해 소비자의 목소리를 듣고 "저소득층, 주부, 대학생, 중소벤처기업 등 금융 소외계층의 애로사항을 파악해 해결책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이외에도 은행영업시간의 탄력운용을 유도하고, 실손의료보험 청구절차를 간소화하는 등 수요자 중심의 현장밀착형 금융개혁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임 위원장은 시장 안정에도 역점을 두겠다고 밝혔다.

그는 "새해 우리를 둘러싼 경제·금융여건은 쉽지 않고 불확실하다"며 "국가별, 지역별로 차별화가 심화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금융시장 안정과 금융사 건전성을 지키기 위해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선제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시장 불안과 외국인 자금 유출에 대비해 "금융회사가 충분히 유동성을 확보하도록 유도하고 스트레스 테스트 등을 통해 금융사의 충격흡수 능력을 수시로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임 위원장은 또 가계와 기업의 부채 문제를 우리 경제의 가장 큰 위험요인으로 지목했다. 그는 "경제불안이 현실화되면 저신용 서민계층을 위한 자활·재기·지원 관련 정책을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직원들에겐 "작은 노력이라도 끈기있게 하면 어려운 일도 이룰 수 있다"며 "산에서 흐르는 물이 단단한 바위를 뚫는다는 산류천석(山溜穿石)의 정신으로 우리 금융의 퀀텀점프를 이루는 금융개혁에 매진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포토슬라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88.6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43% 바텍 -1.69%
현대산업 -0.11% 아이리버 -1.17%
SK디앤디 0.00% 케이프이에... +29.90%
SK가스 -1.54% 오스코텍 -1.89%
한미약품 -0.98% MP그룹 -2.67%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BGF리테일 +0.48%
엔씨소프트 -0.39%
LG전자 +1.19%
KB금융 -0.54%
KT&G +2.1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28%
휴젤 -0.99%
CJ E&M 0.00%
톱텍 +2.35%
테스 +4.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물산 +1.80%
삼성에스디... +5.75%
LG이노텍 +7.69%
현대제철 +1.37%
롯데케미칼 -0.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트론 +6.28%
셀트리온 +0.62%
서울반도체 +9.07%
유진테크 +8.15%
에코프로 +6.9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