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층분석

정유주, 국제유가 폭락에 '빌빌'…'비중확대' 기회?

입력 2015-12-08 10:42:36 | 수정 2015-12-08 10:49:33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정유주(株)가 국제 유가 급락 여파에 맥을 못 추고 있다. 그러나 증시 전문가들은 정제마진 개선으로 주가는 추가 상승할 것이라며 '비중확대' 의견을 내놓고 있다.

8일 오전 10시30분 현재 SK이노베이션은 전날보다 4000원(3.1%) 하락한 12만5000원에 거래중이다. S-OilGS는 각각 1.31%, 1.6% 약세다.

국제 유가가 6년여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가운데, 추가 급락 우려감이 커지면서 정유주도 약세를 나타내는 모습이다.

7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2016년 1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 대비 2.32달러(5.8%) 떨어진 배럴당 37.65달러에 마감했다. 이는 2009년 2월 이후 6년여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다.

국제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내년 석유생산량을 유지하기로 하면서 급락세다. 12개 OPEC 회원국 이달 초 회의를 열고 하루 원유 생산량을 3000만 배럴로 동결하기로 결정했다.

OPEC이 내년 석유생산량을 유지하기로 하면서 시장에선 공급과잉 우려가 커졌다. 일각에선 국제 유가가 배럴당 20달러대까지 추락할 것이란 전망도 나오는 상황이다.

하지만 국내 증시 전문가들은 정유주에 대한 과도한 우려를 거두고, 주가 상승 가능성에 대비하라고 강조했다. 매수 기회라는 판단 아래 비중을 확대하라는 조언이다.

오정일 신영증권 연구원은 "석유 시장 공급과잉에 따른 저유가는 이란 증산물량이 반영되는 내년 1분기까지 지속될 것"이라며 "다만 OPEC 회의 결론은 시장이 예측했던 부분이고 정유주는 저유가의 수혜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유가에 따른 석유 수요 개선으로 정유사의 수익성 개선이 나타나고 주가도 빠르게 개선될 것이란 분석이다. 그는 정유 3사의 내년 순이익이 올해보다 64% 증가한 3조8850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손영주 교보증권 연구원도 "OPEC 감산 실패는 정유주에 오히려 수혜로 작용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손 연구원은 "현재 정유주의 투자 포인트는 유가가 아니라 펀더멘털(기초체력)로 간주되는 '마진'"이라며 "유가하락은 오히려 정제마진을 개선시키고 추세적인 주가 상승을 야기할 것이므로 적극적인 매수 대응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30.7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25% 창해에탄올 -1.41%
크라운해태... -2.55% 엔지켐생명... +5.27%
한국전자홀... -1.71% 툴젠 +8.70%
SK디앤디 -0.17% 셀트리온 +2.77%
SK가스 +1.34% 신라에스지 +0.30%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58%
LG화학 +0.85%
현대차 +0.32%
엔씨소프트 +5.20%
SK하이닉스 +3.5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신라젠 +2.83%
바이로메드 +4.36%
NICE평가정... +3.01%
파라다이스 -1.76%
인바디 -2.7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53%
엔씨소프트 +5.20%
넷마블게임... +4.09%
카카오 +0.63%
삼성전자 +0.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서울반도체 +3.08%
SKC코오롱PI +9.18%
모두투어 +5.32%
컴투스 +3.47%
셀트리온 +2.7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