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섭 전 유한양행 대표, 3분기 누적 보수 27억400만원

입력 2015-11-16 15:33:34 | 수정 2015-11-16 15:33:34
유한양행은 김윤섭 전(前) 대표이사에게 올 3분기 누적 기준 27억400만원의 보수를 지급했다고 16일 공시했다.

급여는 1억900만원이고 상여금은 1200만원이다. 퇴직소득은 25억4600만원이며 자녀장학금 등 3700만원의 기타 근로 소득이 지급됐다.

회사는 이날 오도환 전(前) 부사장에게 보수로 10억4600만원을 지급했다고 공시했다.

급여는 7400만원이며 상여금은 1600만원이다. 퇴직 소득은 9억5200만원이며 복리후생비로 400만원이 지급됐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5.2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27%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67% 포스코엠텍 -0.70%
한진해운 -46.15% 솔루에타 +0.46%
SK가스 -0.48% 셀루메드 +0.75%
지코 +0.95% 툴젠 +0.84%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0.00%
NAVER 0.00%
SK텔레콤 0.00%
LG화학 0.00%
POSCO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고영 0.00%
휴젤 0.00%
카카오 0.00%
셀트리온 0.00%
클리오 0.0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신세계 +1.07%
현대중공업 +1.62%
롯데쇼핑 +1.07%
LG전자 +1.29%
두산인프라... +5.2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1.71%
서울반도체 +3.57%
이오테크닉... -2.03%
카카오 +1.24%
CJ오쇼핑 +0.3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