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호텔신라, '급락'…면세점 특허 연장 불확실성

입력 2015-11-16 09:36:35 | 수정 2015-11-16 09:36:35
호텔신라가 급락하고 있다. 신규 면세점 사업자들의 등장으로 인한 경쟁 심화 우려와 함께 관세법 개정에 따른 특허 연장 불확실성이 부각되고 있다.

16일 오전 9시31분 현재 호텔신라는 전거래일보다 8800원(8.54%) 내린 9만4200원을 기록 중이다.

SK증권은 이날 호텔신라에 대해 신세계와 두산이 시내면세점 사업에 새로 진입하면서 경쟁이 치열해질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16만원에서 14만원으로 내렸다.

박성호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면세점 3위 기업인 롯데의 이번 특허권 상실로 인해 호텔신라도 2019년 서울 장충점과 제주 시내점, 2020년 HDC 신라점의 특허권 연장 가능성을 100% 장담할 수 없게 됐다"고 판단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증권

코스피 2,175.9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7% 엔지켐생명... -8.49%
대우부품 0.00% 툴젠 -0.69%
카프로 +4.50% 이엠텍 0.00%
SK하이닉스 -0.31% 에스엔유 -1.86%
삼성전자 -1.32% 리켐 -8.39%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2.54%
LG전자 +3.47%
현대차 -2.06%
SK하이닉스 -0.10%
KB금융 +1.8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2.98%
컴투스 +2.39%
안랩 +5.54%
웹젠 -0.86%
아모텍 +1.9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3%
SK하이닉스 +2.31%
SK텔레콤 +2.57%
KT +0.77%
NAVER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1.75%
셀트리온 -0.33%
파라다이스 +1.16%
코미팜 +0.41%
티씨케이 +1.9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