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항공·여행株, 파리 테러 여파로 '덜컹'…하나투어 10%↓

입력 2015-11-16 09:06:08 | 수정 2015-11-16 09:06:08
프랑스 파리 테러 사건의 여파로 여행주(株)와 항공주가 동반 급락 중이다.

16일 오전 9시 현재 하나투어는 전 거래일보다 1만3000원(10.57%) 내린 11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모두투어는 2100원(6.42%) 떨어진 3만600원을 기록 중이다.

아시아나항공은 2.46%, 대한항공은 2.28%, 한진칼은 2.33% 하락 중이다.

지난주말 프랑스 파리에서 발생한 테러 사건으로 여행 및 항공권 수요 감소 우려가 불거지면서 이들 업종에 대한 투자심리가 위축된 것으로 풀이된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증권

코스피 2,175.6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36% 툴젠 +0.14%
SK디앤디 +0.26% 아스타 -8.99%
SK가스 -1.20% 코미코 -17.12%
LG화학 -0.69% 디에스케이 -6.48%
LG전자 +4.05% 엔지켐생명...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28%
LG전자 +4.05%
현대차 -2.35%
SK하이닉스 -0.62%
KB금융 +1.8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22%
컴투스 +2.05%
안랩 +17.38%
웹젠 -3.22%
아모텍 -0.5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3%
SK하이닉스 +2.31%
SK텔레콤 +2.57%
KT +0.77%
NAVER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1.75%
셀트리온 -0.33%
파라다이스 +1.16%
코미팜 +0.41%
티씨케이 +1.9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