年 1800만원씩 10년간 '증여'하고, 844만원 세금 절약 어떻게

입력 2015-11-02 10:43:51 | 수정 2015-11-02 10:43:51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NH투자증권은 업계 최초로 자녀 증여에 특화된 시스템을 개발해 서비스한다고 2일 발표했다.

현행 세법상 부모가 미성년 자녀에게 증여할 경우 10년 간 2000만원, 만 19세 이상 성년이라면 5000만원까지 증여세가 면제된다. 이보다 큰 금액을 증여할 경우에는 증여세를 내야 한다.

NH증권이 내놓은 '연금저축 증여플랜' 계좌관리 서비스에 가입하면 정기적으로 납입하는 증여 계좌를 관리해주고 증여세 신고도 대행해준다.

이 서비스를 통해 매달 자동이체로 증여하면 현행 세법 상 6.5% 할인한 금액 기준으로 증여세를 내기 때문에 한꺼번에 증여할 때보다 세금을 절약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예컨대 미성년 자녀에게 10년간 매년 1800만원(연금저축계좌 연 납입한도 금액)을 증여할 경우 일시금으로 1억8000만원을 증여할 때 보다 844만원을 절약할 수 있다. 성년의 경우에는 722만원의 증여세 절감효과가 있다.

자녀가 태어나자마자 '연금저축 증여플랜' 서비스로 증여를 시작하면 자녀가 30세가 될 경우에는 약 2400만원의 절세 효과와 함께 합법적으로 5억4000만원을 증여할 수 있게 된다.

또 자녀가 성장해 소득이 발생할 경우, 매년 세액공제(400만원 한도)도 받을 수 있어 자녀의 소득세까지도 줄일 수 있다.

NH투자증권 상품기획부 윤영준 부장은 "자녀에게 목돈을 마련해 주고 싶은 자산가들뿐 아니라 일반 부모들도 계획적이고 합법적으로 자녀에게 목돈을 줄 수 있다"며 "증여세와 소득세도 절세할 수 있어 세테크에 효과적"이라고 말했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16.3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7.15% 툴젠 -3.97%
SK디앤디 +2.28% 우리기술 -6.93%
SK가스 +1.67% 이화공영 -6.74%
삼성바이오... +2.04% 네패스 +5.88%
SK하이닉스 +1.09% 디지틀조선 +2.2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1.48%
넷마블게임... +1.05%
삼성바이오... +1.79%
아모레G 0.00%
LG화학 -0.1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씨티엘 +1.53%
셀트리온 +1.39%
모두투어 -0.84%
GS홈쇼핑 -1.12%
파라다이스 +1.2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로보틱... +6.01%
현대산업 +4.66%
기아차 +0.38%
LG화학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원익홀딩스 +5.06%
코오롱생명... +6.49%
태웅 +6.93%
컴투스 +0.25%
CJE&M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