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S해운, 870억 규모 초대형가스선 도입 결정

입력 2015-10-30 15:49:41 | 수정 2015-10-30 15:49:41
KSS해운은 미국산 셰일가스 수출량 증가에 따른 시장의 LPG 운송선박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8만4000CBM급 초대형가스운반선(Very Large Gas Carrier) 1척에 대한 신규 투자를 결정했다고 30일 밝혔다.

투자 규모는 약 870억원으로, 지난해 말 자기자본의 약 47.3%에 해당한다. 투자기간은 2015년 10월부터 2017년 10월까지다.

이번 선박은 2017년 10월 초 도입 즉시 장기화물운송계약에 투입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연간 120억원 이상의 매출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KSS해운은 2014년 이대성 사장 취임 이후 기존 4척의 VLGC 선대에 총 6척의 선박을 추가 확보했다. 이에 따라 LPG 운송시장에서의 영향력 확대 및 확고한 시장 지위를 확립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5~10년의 장기계약이 체결된 이번 선박을 인수하는 2017년부터 큰 폭의 영업이익 실현도 전망하고 있다.

KSS해운은 2015년 상반기에 매출 689억원, 영업이익 137억원을 기록했다. 3,4분기 용선 사업 강화에 따라 상반기를 웃도는 역대 최고 실적을 전망 중이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082.2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7% 인터플렉스 +0.36%
삼성전자 +2.11% 브리지텍 +3.04%
SK디앤디 -1.29% 유바이오로... -3.98%
SK가스 -0.92% 툴젠 +0.34%
지코 -4.02% 에프티이앤... +1.5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쇼핑 -1.47%
현대차 0.00%
SK하이닉스 -0.20%
현대모비스 -0.77%
POSCO -0.5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00%
제주반도체 +0.66%
포스링크 +1.89%
고영 -1.78%
에스에프에... +0.3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쇼핑 -6.10%
삼성전자 -0.42%
SK하이닉스 +1.61%
삼성전기 +0.68%
POSCO +1.4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AP시스템 +0.18%
인터플렉스 +8.64%
메디톡스 +1.23%
SK머티리얼... +4.06%
비에이치 +7.5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